2019.03.04 (월)

  • 구름조금동두천 7.8℃
  • 구름많음강릉 11.2℃
  • 연무서울 9.9℃
  • 연무대전 8.8℃
  • 구름조금대구 11.1℃
  • 구름많음울산 11.2℃
  • 연무광주 8.9℃
  • 구름많음부산 12.1℃
  • 구름많음고창 7.7℃
  • 박무제주 10.0℃
  • 구름많음강화 10.2℃
  • 맑음보은 9.7℃
  • 구름많음금산 9.3℃
  • 구름많음강진군 10.2℃
  • 구름많음경주시 12.0℃
  • 구름많음거제 12.1℃
기상청 제공

축산

농식품부, 봄맞이 ‘축산환경 개선의 날’ 3.6일 실시

봄철 퇴액비 사용에 따른 악취 발생 등을 감안하여 조기 실시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3축산환경 개선의 날을 첫 번째 수요일인 36일로 변경하여 전국 일제 소독행사와 함께 대대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축산환경 개선의 날은 모든 축산 농가가 일제히 축사 및 축사 주변을 청소관리하여 악취 발생 요인을 사전에 차단하는 날로 지난해 5월부터 매주 둘째주 수요일엔 운영해왔다. 3월 축산환경 개선의 날을 한 주 앞당겨 실시하는 것은 봄철을 맞아 퇴액비 사용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조기에 축사 내외부를 깨끗하게 관리하여 악취 발생을 저감하기 위한 것.

 

축산환경 개선의 날농가 참여를 확대하기 위해 정부지자체 및 생산자단체는 필요한 지원과 교육홍보를 강화한다.

농식품부에서는 주요 시설 청소요령 및 체크리스트를 제작배포하고(113천개), 지자체에서는 축사퇴비사에 사용할 악취 저감용 미생물 제제를 공급하고, 지자체와 축산환경관리원은 축산환경개선지역 내 축산농가에 대해 축사 청소 지도관리 및 컨설팅을 병행 실시할 예정이다.

 

생산자단체(한우, 낙농육우, 한돈, 양계협회)와 농협은 악취민원 다발농가 및 환경개선 필요 농가들이 최대한 참석토록 회원 농가를 대상으로 SMS 안내, 지도점검을 강화한다.

또한, 지정일 변경에 따른 일선 축산농가의 혼선방지를 위해 지자체 및 생산자단체 등의 홈페이지, 전광판 및 SNS(블로그, 페이스북 등) 등을 통해 지속적으로 안내하고 참여 농가들은 SNS를 통해 활동실적을 사진 등을 게재하여 노하우를 공유하고 참여 확대를 유도할 계획이다.

 

축산환경 개선의 날에 참여하는 축산 농가들은, 축사와 퇴비사 내부 악취 저감용 미생물 제제 살포, 퇴비사 내 분뇨 뒤집기(로터리작업, 쟁기질 등) 등 청소를 실시하고, 차단방역을 위해 축사 외부 및 출입구를 철저히 소독해야 한다.

또한, 부숙되지 않은 퇴액비가 농경지에 살포되어 악취가 발생하지 않도록 퇴액비를 충분하게 부숙하여 살포해야 한다.농식품부 관계자는 우리 축산업이 국민들에게 지속적으로 사랑받기 위해서는 악취발생을 최소화하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면서, ‘축산환경 개선의 날을 맞아 모든 축산농가들이 참여해 줄 것을 당부했다.

 

포토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