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27 (일)

  • -동두천 21.9℃
  • -강릉 16.8℃
  • 흐림서울 19.5℃
  • 연무대전 20.2℃
  • 구름많음대구 21.8℃
  • 구름조금울산 20.7℃
  • 박무광주 21.4℃
  • 박무부산 20.6℃
  • -고창 19.9℃
  • 구름많음제주 19.6℃
  • -강화 18.3℃
  • -보은 20.1℃
  • -금산 19.3℃
  • -강진군 21.3℃
  • -경주시 19.5℃
  • -거제 24.0℃
기상청 제공

뉴스섹션

전체기사 보기

한국삼공(주) 드론 자체개발, 벼 직파 및 작물보호제 살포 작업 호평

편리성 제고및 생산비 절감 기대 모아

SG한국삼공(주)(대표이사 한동우)에서 자체개발한 드론 ‘SG-10’이 최근 열린 벼 재배단지 시범 연시회에서 차별화된 활용도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번 시범 연시회는 익산시농업기술센터가 주최하고 황등농협의 주관으로 전북 익산시 황등면 일원에서 열렸으며 시범단지 회원, 농업인, 농협 및 관계 공무원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시범 연시회는 드론을 활용한 노동력 절감 벼 재배단지와 화판 등에 대한 전시와 설명을 비롯해 드론은 활용한 벼 직파기술과 무논점파 재배기술 연시 등으로 진행됐다. 드론을 이용한 담수산파 기술과 무논점파 기술은 쌀 생산비 절감으로 농업인 소득증대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날 시연에 활용된 드론 'SG-10'은 작물보호제 전문기업인 SG한국삼공에서 개발한 국산기체로 입제살포기를 활용한 볍씨파종과 초간편 제형인 ET제(정제) 전용살포기를 활용한 중기제초제 ET제(정제) 살포, 액상제초제 전용살포기의 노즐을 활용한 액상형 초중기 제초제 살포 등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이날 시연한 'SG-10'은 기존 드론 등 항공방제기와 달리 액상 제형뿐만 아니라 입제나 정제도 살포가 가능해 차별화된 활용성으로 농업 현장에서 활용도




포토뉴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