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6 (월)

  • 구름많음동두천 28.7℃
  • 구름많음강릉 28.1℃
  • 구름많음서울 30.9℃
  • 구름많음대전 30.3℃
  • 구름많음대구 29.8℃
  • 구름조금울산 26.6℃
  • 구름많음광주 27.3℃
  • 구름많음부산 26.2℃
  • 구름많음고창 28.3℃
  • 흐림제주 26.6℃
  • 구름많음강화 28.2℃
  • 맑음보은 28.8℃
  • 구름많음금산 28.8℃
  • 구름많음강진군 25.4℃
  • 구름조금경주시 28.3℃
  • 흐림거제 25.6℃
기상청 제공

포토

햇배 ‘한아름’엔 달콤한 과즙이 ‘한가득’

농촌진흥청, 강원도에서 23일 평가회, 24일 시식 행사

▲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은 지난 23일 강원도 양양에서 국산 햇배 '한아름' 품종을 소개하는 현장평가회를 열었다.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늦더위를 잊게 해 줄 여름 배로 수확 시기가 빠르고 육즙이 풍부한 국산 배 한아름품종을 추천했다.

 

8월 중순에 생산하는 한아름은 농촌진흥청에서 2001년 개발한 품종이다. 열매는 어른 주먹만한 중간 크기(480g), 혼자 먹기에도 부담이 없다. 과즙이 많고 당도도 13브릭스(°Bx)로 높아 달콤하다. 껍질이 얇아 깎지 않고 바로 먹을 수 있다.

 

한아름2회 대한민국 우수품종대상(2006)’에서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을 받아 우수 품종으로도 인정받았다. 품종 출원과 동시에 농가에도 보급했으며, 현재 약 50헥타르(ha)에서 재배하고 있다.

 

농촌진흥청은 한아름품종을 알리기 위해 지난 23일 강원도 양양에서 농가, 중도매인, 산업 관계자들과 현장 평가회를, 24일에는 강원도 양양 낙산 해수욕장에서 소비자 대상 시식회를 갖았다. 시식 행사에는 배 소비자 서포터즈(지원단)’도 참여했다. 서포터즈는 새 품종의 맛과 특성에 매료된 소비자들이 2008년 결성한 모임으로, 현재 277명이 국산 배 홍보를 위해 활동하고 있다.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강삼석 배연구소장은 배는 성질이 차며, 갈증 해소와 해독 효과도 입증된 과일이다라며 국산 햇배가 국민의 갈증을 덜어 줄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국산 배 한아름은 나주기준으로 815~20일이 수확시기이며, 20일에 가장 맛이 좋다. 열매는 단맛이 많고 신맛이 거의 없으며, 열매 무게는 평균 480g으로 15kg 상자에 30~35개 단위로 포장 된다. 가정에서 저장은 서늘한 곳에서 10일 정도 보관이 가능하다. 냉장고에서도 15일 이내가 적당하며 20일을 넘기지 않는 것이 좋다.






포토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