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20 (월)

  • 구름많음동두천 23.0℃
  • 맑음강릉 20.3℃
  • 구름많음서울 25.7℃
  • 구름조금대전 24.4℃
  • 맑음대구 20.5℃
  • 구름많음울산 20.4℃
  • 구름많음광주 25.3℃
  • 맑음부산 22.8℃
  • 흐림고창 25.2℃
  • 흐림제주 27.9℃
  • 구름조금강화 21.6℃
  • 구름많음보은 18.9℃
  • 구름많음금산 20.7℃
  • 구름많음강진군 24.7℃
  • 구름많음경주시 18.7℃
  • 구름조금거제 21.7℃
기상청 제공

포토이슈





땅이 살아나고 바다가 살아납니다!! 이레수산(대표 김현철)은 충남 서천군 장포면에 위치한 액산비료 제조업체로 국내 유일하게 불가사리를 활용한 액상비료 ‘불력’을 개발해 유기농자재목록공시는 물론 ‘불가사리를 이용한 액상비료 제조방법’에 대한 특허를 보유하고 있다. 불가사리는 우리나라 연안지역에 폭넓게 분포하며 각종 어패류를 가리지 않고 먹어치우며 성장하고 있다. 또한 번식속도가 빨라 방치할 경우 어업인들에게 피해를 주는 것은 물론 바다생태계 파괴가 우려될 정도로 심각하다. 현재 바다에서 건져 올려 연간 폐기되는 불가사리는 약1200톤 정도로 추정되며 처리비용 또한 톤당 30~40만원이 소요되고 있는 실정이다. 쓸모없는 불가사리… 30% 이상 높은 수확 얻어 김현철 대표는 20년 넘게 직접 친환경 김 양식과 농사를 지으며 수많은 연구와 임상시험을 거친 끝에 바다생태계에서 조차 쓸모없었던 불가사리를 활용하여 유기농산물 재배에 사용 가능한 액상비료 ‘불력’을 개발하게 되었다. 김 대표는 불가사리 천연효소영양제인 ‘불력’의 개발배경에 대해 “처음에는 양식하고 있던 김의 황백화현상을 잡고자 연구한 끝에 불가사리를 이용해 자가제조해서 사용하게 됐다”며 “사용 후 그 효과가 너무 좋아서 일반 농작물에 사용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