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0 (화)

  • 구름많음동두천 30.7℃
  • 구름많음강릉 28.1℃
  • 구름많음서울 32.6℃
  • 맑음대전 32.1℃
  • 구름많음대구 29.6℃
  • 흐림울산 26.6℃
  • 구름많음광주 30.1℃
  • 흐림부산 29.1℃
  • 구름많음고창 30.1℃
  • 구름많음제주 29.0℃
  • 구름많음강화 30.0℃
  • 구름많음보은 28.8℃
  • 구름많음금산 31.4℃
  • 흐림강진군 28.9℃
  • 구름많음경주시 28.2℃
  • 흐림거제 27.2℃
기상청 제공

건강상식

전체기사 보기

전체 인구 80%가 겪는 허리통증 원인 바로 알기

생활습관의 변화만으로도 증상이 좋아지는 단순 요통이지만 15% 정도는 전문적인 치료가 필요한 병적 요통

허리통증은 감기만큼 흔한 증상 중 하나다. 전체 인구의 80%가 생활에 지장이 있을 정도의 허리통증을 경험한다. 통증을 호소하는 사람들 중 생활습관의 변화만으로도 증상이 좋아지는 단순 요통이지만 15% 정도는 전문적인 치료가 필요한 병적 요통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러한 병적 요통의 경우 노화와 퇴행성 변화가 주요 원인으로 거론되며, 고령사회로 진입하면서 그 숫자는 계속해서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강동경희대학교병원 신경외과 조대진 교수와 함께 허리통증을 유발하는 원인질환과 치료법, 예방법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자 허리통증 환자의 15%는 치료가 필요한 병적 요통 일상생활에 지장을 주는 허리 통증 환자 중 85% 가량은 단순 요통으로 자세와 습관의 변화, 운동만으로도 통증의 강도나 빈도를 줄일 수 있다. 하지만 15% 가량은 병적 요통으로 추간판탈출증, 척추협착증, 척추 전방전위증, 퇴행성 측만증이나 척추염 등 다양한 원인 질환에 의해 유발되며 전문적인 치료를 요한다. 강동경희대학교병원 신경외과 조대진 교수는 “병적 요통의 경우 허리통증과 함께 다리 저림, 보행 시 다리가 터질 것 같은 느낌 등 다양한 감각이상이 생길 수 있고 심한 경우 마비까지 올 수 있다




포토뉴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