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2 (목)

  • 맑음동두천 9.1℃
  • 구름조금강릉 16.6℃
  • 맑음서울 11.2℃
  • 맑음대전 11.7℃
  • 구름많음대구 15.9℃
  • 구름많음울산 15.3℃
  • 구름조금광주 12.6℃
  • 구름많음부산 15.7℃
  • 맑음고창 11.8℃
  • 황사제주 17.1℃
  • 맑음강화 10.2℃
  • 맑음보은 11.2℃
  • 맑음금산 11.3℃
  • 구름조금강진군 13.1℃
  • 구름많음경주시 13.8℃
  • 흐림거제 14.8℃
기상청 제공

자재정보

전체기사 보기

농촌진흥청, ‘간척지 농작업에 적합한 겸용 트랙터’ 개발

차체 높이고 추가 바퀴 달아…간척지 등 연약지반에 적합

농촌진흥청(청장 허태웅)은 간척지에서의 밭작물 재배를 확대하기 위해 간척지나 습지 등 연약지반에 적합한 ‘간척지 겸용 트랙터’를 충남대학교, 산업체와 함께 개발했다. 간척지는 논, 밭과 달리 지반이 연약하고 물 빠짐이 나빠 비가 내린 뒤 기존 트랙터를 이용할 경우 견인력이 떨어진다. 또한, 기존 트랙터는 높이(노면-트랙터 바닥 사이의 거리)가 낮아 차체가 가라앉거나 잠기는 문제 등을 일으켜 사용하는 데 어려움이 있었다. 이번에 개발한 간척지 겸용 트랙터는 노면과 트랙터 바닥 사이 거리를 500mm 이상으로 높였다. 또한, 뒤쪽에 탈부착할 수 있는 추가 바퀴를 달아 접지력을 높이고, 추가 바퀴를 뗐을 경우에는 논이나 밭 등 일반 포장에서도 이용할 수 있도록 개발해 여러 용도로 쓸 수 있게 했다. 이와 함께 미끄러졌을 때 엔진 회전력을 높이고 작업기를 자동으로 승‧하강시키는 견인 제어 시스템을 개발해 기존 트랙터보다 미끄러짐은 7% 줄였고, 견인 효율은 7%, 견인 동력은 약 6kW 높였다. 이번에 개발한 트랙터는 90마력 엔진을 사용하나 견인 제어 시스템을 적용함으로써 100마력급의 엔진 성능을 내는 것으로 확인됐다. 앞으로 견인 제어 통합 시스템을 구축해 견


실시간 뉴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