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9 (일)

  • 흐림동두천 -2.8℃
  • 구름많음강릉 1.6℃
  • 흐림서울 -1.6℃
  • 흐림대전 1.5℃
  • 구름많음대구 2.0℃
  • 구름많음울산 1.9℃
  • 흐림광주 3.6℃
  • 구름많음부산 3.4℃
  • 구름많음고창 3.1℃
  • 흐림제주 8.3℃
  • 흐림강화 -2.4℃
  • 흐림보은 0.4℃
  • 흐림금산 1.8℃
  • 흐림강진군 4.9℃
  • 구름많음경주시 1.6℃
  • 구름많음거제 4.3℃
기상청 제공

사람&사람

제29대 허태웅 농촌진흥청장 취임

18일 본청 국제회의장에서 취임식
“현장 소통 강화로 실용적인 기술 개발과 보급” 강조

 

허태웅 신임 농촌진흥청장이 18일 오전 9시 본청 국제회의장에서 취임식을 갖고 제29대 농촌진흥청장에 취임했다.

 

허태웅 청장은 취임사에서 “코로나19와 긴 장마 등으로 농업·농촌을 둘러싼 대내외 여건이 그 어느 때보다 어려운 시기에 중책을 맡게 되어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며, “주곡의 자급을 달성한 녹색혁명, 사계절 신선농산물을 식탁에 공급할 수 있도록 한 백색혁명, 최근의 4차 산업혁명 기술을 농업에 접목하는 스마트 농업혁신 등을 이끌면서 우리는 농업·농촌을 사랑하며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허태웅 청장은 농촌진흥청의 노력에도 불구하고 일부 농촌은 소멸위기에 직면하고 있으며, 한국고용정보원의 연구를 인용해 전국 228개 지방자치단체 중 3분의 1 이상은 30년 후 제 기능을 하지 못할 수도 있다고 우려했다.

 

이러한 위기상황에서 농촌진흥을 위한 연구와 노력이 어떤 것인지 고민하고 해답을 찾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며, ▲농업 현장의 애로해소를 위한 실용적인 기술의 개발과 보급의 강화, ▲4차 산업혁명 기술을 활용해 농업이 미래산업을 선도할 수 있도록 스마트농업을 정착, ▲길어진 장마와 폭염 등 기후변화에 대응하는 기술의 개발 강화, ▲농업인과 환경을 중시하는 기술의 연구와 보급을 통한 농촌소멸 위기에 적극 대응, ▲농업기술의 글로벌 협력으로 세계적인 수준의 기술력을 확보하고 개도국과의 관계를 강화를 당부했다.

 

허태웅 청장은 “안전하고 안정적인 먹거리를 공급하고 농업인의 소득을 높일 수 있도록 현장과의 소통을 강화하겠다”며 “농업·농촌에 필요한 기술의 개발과 보급에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서 농업인 여러분도 우리 농업·농촌의 어려움을 극복하는 데에 함께 노력할 것을 당부하며, 농촌진흥청도 함께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신임 허태웅 청장은 1965년 경남 합천 출신으로 서울 서라벌고와 서울대를 졸업하고, 서울대에서 환경보건학 석사 학위를 받았다. 공직에는 기술고시(23회)를 통해 첫 발을 내딛었으며,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정책기획관, 대변인, 유통소비정책관 등을 역임했다.

 

또한, 2016년 9월에는 대통령비서실로 자리를 옮겨 농축산식품비서관을 지냈고, 다음 해 농림축산식품부 식품정책실장을 맡기도 했다. 2018년 1월부터는 국립한국농수산대학 총장직을 수행했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