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8 (수)

  • 맑음동두천 29.6℃
  • 맑음강릉 29.1℃
  • 맑음서울 30.1℃
  • 구름조금대전 29.2℃
  • 맑음대구 28.6℃
  • 구름많음울산 27.2℃
  • 맑음광주 28.4℃
  • 구름많음부산 28.8℃
  • 구름조금고창 29.8℃
  • 구름조금제주 30.3℃
  • 맑음강화 29.1℃
  • 구름조금보은 27.9℃
  • 구름많음금산 27.2℃
  • 맑음강진군 28.9℃
  • 구름많음경주시 28.7℃
  • 맑음거제 28.7℃
기상청 제공

농업정보

전체기사 보기

‘토마토’ 항산화 물질 높이는 재배 기술 주목

플라보노이드 86.7% 높여… 고추 이어 두 번째 발견

농촌진흥청(청장 허태웅)은 고추의 항산화 물질을 늘리기 위해 개발한 액비(물비료) 재배 기술을 토마토에 적용했을 때도 우수한 효과가 있음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그동안 토마토의 항산화 물질 함유량을 높이기 위한 육종 방법은 있었지만, 액비 등 재배 기술을 활용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 기술은 국내 자생지에서 풍부하게 자라는 양미역취, 인삼 부산물 같은 산야초와 약초, 해초 등 13가지의 원료를 이용해 액비를 만드는 것이다. 연구진은 토마토 아주심기 한 달 뒤부터 2개월 동안 액비를 2~4%(50~25배액) 농도로 만들어 토양에 6회 뿌렸다. 이후 열매를 수확해 항산화 물질 함량을 분석한 결과, 아무것도 처리하지 않은 토마토보다 비타민 시(C) 36%, 베타카로틴 49.7%, 폴리페놀 69.3%, 플라보노이드 86.7%가 증가함을 확인했다. 비타민 시(C), 베타카로틴, 폴리페놀, 플라보노이드 같은 항산화 물질은 항암 효과, 전립선 건강, 피부 미용, 숙취·피로 해소 등에 도움이 되는 성분으로, 무 처리구에서는 함유량이 많지 않았다. 액비 재료는 농작물의 부산물, 자연 채취가 가능한 식물을 활용할 수 있고, 발효용 물통과 최소한의 인원, 공간만 있으면 액비를


실시간 뉴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