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10 (일)

  • 맑음동두천 30.3℃
  • 구름많음강릉 26.3℃
  • 구름조금서울 30.8℃
  • 구름조금대전 30.8℃
  • 구름많음대구 30.8℃
  • 흐림울산 28.0℃
  • 구름많음광주 29.5℃
  • 구름많음부산 29.2℃
  • 흐림고창 30.5℃
  • 구름많음제주 28.8℃
  • 맑음강화 29.1℃
  • 구름많음보은 29.1℃
  • 구름많음금산 29.5℃
  • 구름많음강진군 31.8℃
  • 흐림경주시 29.2℃
  • 흐림거제 28.7℃
기상청 제공

친환경농자재

갈색날개매미충 등 외래해충 친환경 방제 가능

한친농, 돌발외래해충 친환경방제요령 발간

최근 온난화가 가속화되고 국제교역이 증가하면서 갈색날개매미충, 미국선녀벌레, 꽃매미, 갈색여치 등 외래해충에 의한 피해가 늘고 있다.


외래해충은 2014년 9864㏊에서 2015년 1만2160㏊로 23% 증가한 데 이어 지난해에는 2만1953㏊로  80% 급증한 것으로 알려졌다. 외래해충은 사과, 복숭아, 산수유, 감, 밤나무 등 과수와 인삼 등 다양한 작물에 큰 피해를 주고 있다.


피해증상은 유충과 성충이 줄기를 빨아먹어 수세를 약화시키고 배설물(밀랍)에 의한 그을음을 야기하는 것은 물론 상품성을 떨어뜨리며 나무를 죽게 한다. 하지만 마땅한 방제제가 없어 어려움을 겪고 있다. 특히 등록된 친환경방제제가 없어 주로 네오니코티노이드계 농약 위주로 방제가 이뤄지고 있는 실정이다.


외래해충은 이동성이 커서 농약살포시 인근 포장이나 주변야산 등으로 도망가 방제를 어렵게 한다. 또한 헬기를 이용한 항공방제가 효과적이지만 장비부족과 인근농가에 피해를 줄 우려가 있어 대대적 공동방제를 어렵게 하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사)한국친환경농자재협회는 농림식품기술기획평가원(IPET)의 지원을 받아 공인시험연구기관과 공동으로 외래해충 친환경방제제 효과시험을 거쳐 우수 유기농자재를 선발함과 동시 갈색날개매미충, 미국선녀벌레, 꽃매미 3종에 대한 ‘친환경방제요령’ 리플렛을 유관기관에 배포할 계획이다.


한국친환경농자재협회 안 인 박사는 “효과가 우수한 천연추출물을 소재로 외래해충 친환경살충제 개발은 무농약 이상 실천농가의 외래해충 친환경방제에 큰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