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1 (금)

  • 구름많음동두천 0.9℃
  • 흐림강릉 1.9℃
  • 구름조금서울 1.5℃
  • 구름조금대전 3.0℃
  • 구름조금대구 3.7℃
  • 구름많음울산 3.2℃
  • 구름많음광주 4.7℃
  • 구름많음부산 4.3℃
  • 구름많음고창 3.4℃
  • 흐림제주 7.7℃
  • 구름조금강화 0.2℃
  • 구름많음보은 3.6℃
  • 흐림금산 3.4℃
  • 구름많음강진군 5.1℃
  • 구름많음경주시 3.6℃
  • 구름많음거제 4.6℃
기상청 제공

농식품유통

가락시장, 쪽파거래 7월부터 박스 포장 팰릿 하차방식 개선

9월 양배추·10월 대파 順 추진…수취 가격제고 및 물류 효율성 기대

오는 7월부터 서울 가락시장의 쪽파거래 방식이 박스 포장 팰릿 하차방식으로 바뀌는 등 대대적인 물류개선 방안이 추진된다.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사장 박현출)는 지난해 육지무, 다발무, 제주무를 비롯해 양파, 총각무 하차거래의 성공적 정착에 힘입어 올해부터 대파, 쪽파, 양배추 등 신규 품목 하차거래를 추진한다고 23일 밝혔다.

 

이에 따라 쪽파는 7월부터 기존 비포장 산물 차상거래에서 박스 포장 팰릿 하차거래로, 양배추는 9월부터 기존 망 포장 차상거래에서 망 또는 박스 포장 하차거래로, 대파는 10월부터 기존 비포장 산물 차상거래에서 비닐 또는 박스 포장 팰릿 하차거래로 물류 개선체계가 바뀔 예정이다

 

또한 산지 출하자의 반발을 최소화하기 위해 이해관계자의 사전 협의, 추진 협의체 구성·운영, 주산단지 방문·홍보, 시범사업 추진하는 등 시행 전에 충분한 사전 협의를 통해 파장을 최소화 한다는 계획이다.

 

공사는 지난해 하차거래를 시행한 수박, 월동무, 총각무 품목의 경우 물류 개선에 따른 상품성 향상으로 시세가 평균 30% 이상 상승해 출하자의 수취 가격 상승에 일조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거래 시간 단축, 운송 수단 대형화, 물류 편의성 상승 등 물류 효율성이 향상됐으며 매장 공간 활용도 증대, 물류·교통 혼잡 개선, 쓰레기 감소 및 위생 강화로 시장 환경이 크게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공사는 원활한 하차거래 추진을 위해 출하자의 물류기기 사용 비용을 지원하고 시설 보완도 함께 추진한다. 이를 위해 출하자에게 물류효율화사업 지원금을 포장화 정도에 따라 3000원에서 10,000원까지 차등해 지급한다. 또한 하차거래의 불편함을 없애기 위해 경매장 내 지게차 충전소 추가 설치, 팰릿 임시 보관 장소 지정 운영 등 시설 보완도 함께 추진한다.

 

공사 김성수 유통본부장은 가락시장 하차거래는 도매시장 물류비용 최소화와 환경 개선으로 궁극적으로 출하자의 수취가격 향상을 위한 정책이라며 출하자의 적극적인 동참과 함께 정부 지원책도 필요하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