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21 (금)

  • 흐림동두천 21.1℃
  • 흐림강릉 18.0℃
  • 흐림서울 21.5℃
  • 흐림대전 20.6℃
  • 대구 19.7℃
  • 울산 19.9℃
  • 흐림광주 21.4℃
  • 부산 21.0℃
  • 구름조금고창 22.7℃
  • 흐림제주 24.2℃
  • 구름많음강화 21.9℃
  • 흐림보은 20.0℃
  • 구름많음금산 19.1℃
  • 흐림강진군 23.4℃
  • 흐림경주시 19.0℃
  • 구름조금거제 21.0℃
기상청 제공

농식품유통

추석 성수품 가격 농축산물 7% 하락 안정세

여름철 폭염, 태풍 등 영향으로 8월 일부 농축수산물 가격이 상승했으나 기상 호전·수급안정 대책 추진 등에 힘입어 9월 들어 가격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농림축산식품부에 따르면 배추·무 등 주요품목 공급량을 계획 대비 약 20% 확대 공급 하는 등 영향으로 가격이 8월 하순 대비 농축산물은 7%, 수산물은 8% 각각 하락했다. 다만 무는 8월 하순 대비 큰 폭 하락했으나 폭염 대처과정에서의 영농비 상승 등 영향으로 평년보다는 높은 수준이다.

 

추석 성수품 가격도 안정되며 3주전 대비 하락했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에 따르면 전통시장 성수품 구입비용은 3주전 232,370원에서 1주전 23421원으로 0.4% 내렸다. 같은 기간 대형유통은 329,081원에서 315,907원으로 2.5% 하락했다.

 

특히 사과가격은 일조량 증가로 과일 성장이 촉진되며 10kg 1박스 기준 8월 하순 48,757원에서 9월 중순 29,246원으로 8월 하순 대비 40% 떨어졌다. 같은 기간 배는 숙기 지연으로 9월 중순 가격이 소폭 상승하면서 15kg 1박스 기준 42,338원에서 43,886 8월 하순대비 4% 올랐다.

 

축산물은 일부 폭염 피해, 추석 수요 증가에도 불구하고 공급량 확대를 통해 전반적으로 평년 수준의 안정세를 보이고 있다. , 대추 등 임산물은 금년 작황은 좋지 않으나 저장물량 출하 확대 등으로 수급 원활해졌다. 정부는 추석 직전까지 성수품을 지속적으로 확대 공급한다는 방침이다.

포토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