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19 (월)

  • 흐림동두천 10.1℃
  • 흐림강릉 10.4℃
  • 서울 9.8℃
  • 흐림대전 11.4℃
  • 구름많음대구 18.3℃
  • 구름많음울산 20.8℃
  • 광주 11.6℃
  • 구름조금부산 17.5℃
  • 흐림고창 7.8℃
  • 흐림제주 14.6℃
  • 흐림강화 8.3℃
  • 흐림보은 12.7℃
  • 흐림금산 13.4℃
  • 흐림강진군 12.6℃
  • 흐림경주시 20.0℃
  • 맑음거제 17.3℃
기상청 제공

농식품유통

국산 바나나 판로개척 첫 단추

농협, 국산 바나나 품평회 개최… 공동마케팅 추진


국내 수입과일 중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는 수입바나나를 대체하기 위한 국산 바나나 품평회가 열려 주목을 받았다.


바나나 수입량은 2010년 약 34만 톤에서 2017년 29.4%가 증가한 44만 톤에 달할 정도로 수입량이 증가하고 있다. 농협경제지주는 지난 24일 농협구리공판장(경기 구리 시)에서 제주농협조합공동사 업법인, 고산농협, 바나나 농가, 경제지주 공판장 등 관계 자 70명이 참석한 가운데 ‘국 산 바나나 품평회’를 개최하고 수입 바나나 대응을 위한 국산 바나나 판로 개척과 홍보, 마케팅 강화를 위한 공동마케팅 추진계획 등을 공유했다.


또한 농협경제지주는 올해 초부터 ▲국산 바나 나 산지 발굴 ▲사업성 검토 ▲제주 바나나 정가수의 시범판매를 위한 제주농협조합공동사 업법인과의 업무협약 체결 등을 추진 중에 있다. 이번 품평회를 계기로 본격적인 바나나 판매사업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국산 바나나 인지도 확산을 위해 ‘신선함·안전성·당도·식감’등 경쟁우위 상품성을 앞세워 대대적인 홍보에 나서면서 향후 분산처와 대량거래처를 확보해 시장 확대 전략을 수립· 시행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제주농협조합공 동사업법인과 연계해 이달부터 농협 구리, 대전, 부산, 광주공판장에서 국산 바나나 정가수의 시범사업을 본격 추진 할 계획이다.


농협경제지주 농산물판매부 안종섭 부장은“국민 과일로 불릴 만큼 큰 소비시장을 형 성한 바나나가 대부분 수입산이라는 것은 안타까운 현실”이라면서“생산 농가수와 재배면적이 증가하고 있는 국산 바나나의 판로 개척을 위해 농협경제지주가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