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02 (수)

  • 맑음동두천 -0.5℃
  • 맑음강릉 5.6℃
  • 맑음서울 -0.2℃
  • 맑음대전 2.3℃
  • 맑음대구 3.5℃
  • 맑음울산 4.9℃
  • 구름많음광주 2.4℃
  • 맑음부산 5.5℃
  • 구름많음고창 1.7℃
  • 흐림제주 5.9℃
  • 맑음강화 -0.6℃
  • 맑음보은 0.8℃
  • 맑음금산 1.5℃
  • 흐림강진군 4.0℃
  • 맑음경주시 4.3℃
  • 맑음거제 4.7℃
기상청 제공

겨울철 농기계 관리 이렇게 하자

농진청, 관리만 잘해도 수명과 성능 유지 가능해

한해 농사를 마무리하는 시기에 접어들면 내년 농작업을 위해 사용했던 농기계를 잘 관리하고 보관하는 것이 중요하다. 관리를 소홀히 하면 농기계의 수명이 단축되고 고장이 잦아져 수리 및 이용비용이 증가할 수 있기 때문이다. 농기계의 성능을 유지하기 위해 반드시 지켜야할 유의사항을 알아보자

 

너트는 조이고 클러치, 레버,
벨트는 풀림 상태로 보관

첫 번째 농기계 외관을 청결히 관리하고 부품상태를 확인하는 것이 기본이다. 먼저 각 회전부위나 절단부, 벨트, 체인 등에 말려들어간 잡초나 볏짚 등을 완전히 제거한다. 이러한 찌꺼기가 남아 있으면 쥐가 배선을 갉아 농기계 고장의 원인이 된다. 농기계를 세척할 때는 평탄한 장소에서 하고, 먼지와 수분 등을 완전히 닦아낸 뒤 충분히 건조시킨다. 녹슬거나 부식되기 쉬운 부위에는 오일이나 그리스를 발라주는 것이 도움이 된다. 내년에 농기계 운행 시 각종 볼트와 너트가 느슨해져 있으면 아찔한 사고가 일어날 수 있으니 잠겨 있는 상태를 점검하고 풀려 있으면 단단히 조이도록 한다. 단 클러치, 레버, 벨트는 풀림 상태로 보관한다.

    

연료통에 습기나 녹이 발생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연료를 가득 채워 보관

두 번째 연료 오일 관리이다. 휘발유를 사용하는 농기계는 가스 발생을 막기 위해 연료통을 완전히 비우고, 경유를 사용하는 농기계는 연료통에 습기나 녹이 발생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연료를 가득 채워 보관한다. 엔진오일은 교환한 다음 10~15분 동안 운전해 엔진오일이 각 부위에 흘러들도록 하는데, 이를 1~2개월마다 반복 실시해야 한다.

 

배터리는 보관 중에도 자기 방전을 하므로

겨울철에는 2개월에 한 번씩 점검해야

세 번째 엔진 관리도 꼼꼼히 해야 한다. 겨울철 엔진 동결 방지를 위해 라디에이터의 냉각수는 부동액을 맑은 물과 섞어 규정량을 채워둔다. 냉각수를 빼둘 경우에는 라디에이터에 물이 없다는 내용을 적어 붙여 놓는다. 배터리는 장기간 사용하지 않을 경우 기체에서 분리해 둔다. 또한 배터리는 보관 중에도 자기 방전을 하므로 겨울철에는 2개월에 한 번씩 점검하고 필요시 충전한다.

      

가능한 건조한 실내에 보관

불가능할 경우 덮개를 씌워 평지에 보관해야

농진청에 따르면 농기계를 보관할 때에도 요령이 있다. 가능한 한 건조한 실내에 보관하는 것이 좋은데, 실내보관이 어려울 경우 햇빛이나 눈, 비 등을 피할 수 있도록 덮개를 씌워 평지에 보관하는 것이 좋다. 이때 타이어는 표준 공기압보다 조금 더 넣고, 주차 브레이크를 걸어 둔 상태에서 타이어 앞뒤에 고임목을 받쳐둔다. 또 트랙터는 배터리의 접지 코드를 때어 내거나, 이앙기의 식부부나 콤바인의 예취부 등을 지면에 내린 상태로 보관한다.

농기계 내부에 녹이 슬거나 먼지, , 쥐가 들어가는 것을 막기 위해 공기청정기와 배기구를 종이 등으로 막아두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포토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