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7 (수)

  • 구름많음동두천 10.3℃
  • 맑음강릉 16.3℃
  • 맑음서울 12.9℃
  • 박무대전 15.2℃
  • 구름많음대구 19.2℃
  • 구름많음울산 18.1℃
  • 구름많음광주 16.7℃
  • 박무부산 17.5℃
  • 흐림고창 15.9℃
  • 구름많음제주 18.3℃
  • 맑음강화 11.9℃
  • 구름많음보은 14.3℃
  • 흐림금산 15.7℃
  • 흐림강진군 17.2℃
  • 구름많음경주시 16.8℃
  • 흐림거제 17.5℃
기상청 제공

팜한농, 100% 코팅 복합 비료 일본에 첫 수출

질소·인산·칼리 100% 완전 코팅, 파종과 함께 단 1회 시비로 끝
코팅 복합 비료의 본고장인 일본 시장 공략 … 해외 비료 수출 지속 확대

팜한농(대표 이유진)이 수도용 100% 코팅 복합 비료(CRF, Controlled Release Fertilizer) ‘롱스타파종상’의 일본 수출을 시작했다. 그동안 팜한농이 일본에 다양한 비료 제품을 수출해왔지만 100% 코팅 복합 비료 수출은 이번이 처음이다.

 

코팅 복합 비료는 비료 성분이 천천히 용출되는 완효성 비료의 일종으로, 시비 효과가 천천히 나타나 오랫동안 지속된다. 팜한농의 100% 코팅 복합 비료는 질소, 인산, 칼리 등 3대 주요 성분을 완전 코팅한 제품으로, 작물의 생육 단계에 따라 비료 성분이 용출돼 필요한 양분이 적기에 공급된다.

 

볍씨 파종 시 ‘롱스타파종상’을 모판에 시비하면 약 20일의 육묘기간 동안 비료 용출을 멈추고 있다가 본답 이앙 후 용출을 시작해, 수확기까지 필요한 모든 양분을 생육 단계에 맞춰 알맞게 공급해준다. 1아르(a)당 ‘롱스타파종상’ 1포(15kg)를 한 번만 시비하면 벼의 전 생육기간 동안 충분한 양분을 공급해 비료 사용량과 인건비가 획기적으로 절감된다.

 

‘롱스타파종상’은 지난 2016년 팜한농이 일본에 수출한 수도용 코팅 복합 비료 ‘롱스타 코트(Long Star Coat)’의 코팅기술을 더욱 강화한 신제품이다. 이번에 수출한 물량은 661헥타르(ha)의 재배면적에 사용할 수 있는 양으로, 일본 최대의 농자재 판매망을 보유하고 있는 코메리(Komeri)사를 통해 ‘수이토바코 이바츠히료 하코이치(水稲箱一発肥料 箱一)’라는 상표명으로 유통된다.

 

일본에서는 수도작 총면적의 34%인 54만 헥타르(ha)에서 코팅 복합 비료가 이용될 정도로 코팅 복합 비료 선호도가 높기 때문에 100% 완전 코팅 복합 비료인 ‘롱스타파종상’이 큰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된다.

 

팜한농은 100% 코팅 복합 비료를 일본에 수출하기 위해 2018년부터 일본 내 쌀 주산지에서 ‘롱스타파종상’ 현지 실증시험을 진행했다. 시험에 참여한 일본 농가와 관계자들은 쌀의 품질과 수확량을 확인한 후 ‘롱스타파종상’ 비료의 효과를 신뢰하게 됐다.

 

권정현 팜한농 해외영업담당은 “이번 ‘롱스타파종상’ 비료 수출은 팜한농이 집중하고 있는100% 코팅 복합 비료의 해외 진출 물꼬를 튼 것”이라며, “앞으로 일본과 중국, 대만의 벼 재배지와 동남아의 오일팜 재배단지 등을 중심으로 현지 기후와 작물에 최적화된 코팅 복합 비료 개발을 강화해 비료 수출을 더욱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