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4 (목)

  • 맑음동두천 -4.2℃
  • 맑음강릉 4.4℃
  • 황사서울 -2.1℃
  • 황사대전 0.8℃
  • 맑음대구 0.8℃
  • 맑음울산 4.7℃
  • 박무광주 2.0℃
  • 맑음부산 6.1℃
  • 흐림고창 0.7℃
  • 맑음제주 9.6℃
  • 맑음강화 -5.2℃
  • 맑음보은 -1.0℃
  • 맑음금산 1.1℃
  • 맑음강진군 -0.9℃
  • 맑음경주시 -3.7℃
  • 맑음거제 5.6℃
기상청 제공

대동공업&인텔&펀진, 농기계 자율주행-정밀농업 기술개발 협력

3자 MOU 체결, Depth 카메라 및 AI 기술로 환경 인식 기술 개발
농기계의 자율주행 경로생성 및 작물 생육 분석 기술 개발 본격화

 

국내 1위 농기계 기업 대동공업(공동대표이사 김준식, 원유현)은 지난 29일 인텔코리아(사장 권명숙)와 소프트웨어 개발 기업 ㈜펀진(대표이사 김득화)과 함께 '농기계 자율주행, 정밀농업 기술개발 및 상호교류 활성화를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MOU는 29일 인텔이 개최한 '2020 엣지 AI 포럼'에서 대동공업 이성태 영업총괄사장, 인텔코리아 권명숙 사장, 펀진 김득화 대표이사 및 김주한 부사장 등을 비롯한 양사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대동공업은 이번 3자 MOU을 통해 인텔의 뎁스(Depth)카메라와 AI(Artificial Intelligence; 인공지능) 컴퓨팅 기술을 이용한 환경 인식 기술과 이를 기반으로 한 농기계의 사양 및 작업기에 따라 최적 작업 경로를 생성하고 농기계가 이를 추종하는 자율주행 기술, 작물 생육의 분석을 통해 진단, 처방을 위한 기술 개발에 본격 착수한다.

 

이와 관련 대동공업은 자율주행, 생육분석 연구개발 관리 및 관련 기술 테스트, 펀진은 인텔의 CPU 및 환경 인식용 비젼 솔루션을 활용한 경로생성 알고리즘 및 자율주행 컨트롤러 개발, 인텔은 자율주행 및 AI 컴퓨팅 하드웨어, 소프트웨어 기술 지원과 기술 구현 사례 공유를 담당한다.

 

대동공업 원유현 총괄사장은 "국내 농업 시장은 고령화 및 인구감소로 1인당 경지면적과 작업 시간이 증가하는 추세“라며, ”작업시간과 농자원의 투입은 줄이면서 최대의 수확을 위한 정밀농업 기술 및 관련제품 개발에 집중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MOU는 대동공업이 정밀농업으로 넘어가는 출발선“이라며 ”대동은 빠르게 정밀농업솔루션과 자율주행 농기계를 보급해 최소 노동으로 최대 생산의 농업이 가능하게끔 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펀진은 소프트웨어 개발기업으로, 5G 이동통신, 영상공학, AI 기반 솔루션 등을 전문적으로 개발하고 있다. 지난 2019년 빅데이터 기술을 활용한 5G 주파수 측정 및 분석 솔루션을 세계 최초로 개발해 국내 이동통신사에 공급 중이며, 최근에는 영상공학과 AI 기술을 활용해 국내 및 해외용 자동차 전장솔루션 등을 개발하고 있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