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4 (토)

  • 맑음동두천 8.3℃
  • 맑음강릉 9.4℃
  • 맑음서울 13.2℃
  • 맑음대전 12.0℃
  • 박무대구 13.2℃
  • 구름많음울산 12.6℃
  • 맑음광주 13.7℃
  • 박무부산 14.5℃
  • 맑음고창 11.1℃
  • 맑음제주 13.8℃
  • 맑음강화 12.6℃
  • 맑음보은 11.0℃
  • 맑음금산 9.6℃
  • 맑음강진군 14.0℃
  • 구름많음경주시 11.2℃
  • 맑음거제 14.8℃
기상청 제공

친환경농자재

과수 개화기, 어김없이 반복되는 저온·냉해 피해

천지바이오, 저온·냉해 피해 극복에 '허니비' 권장

해마다 과수 개화기에 저온 및 큰 일교차, 늦서리로 인한 저온 및 냉해 피해가 발생하고 있다.

 

저온·냉해 피해는 여러 가지 복합적 원인에 의해 발생하지만, 평균 기온 상승으로 화아분화를 촉진시켜 개화시기를 당기는 것이 가장 큰 요인이라고 전문가들은 보고 있다. 개화시기가 빨라짐에 따라 봄철 저온과 갑작스레 찾아오는 꽃샘추위, 그리고 늦서리에 꽃이 얼어버리는 피해가 발생하는 것이다.

 

과수 개화기 저온·냉해 피해는 꽃이 0℃ 이하에 30분만 노출돼도 발생하는데, 암술이 피해를 받게 되면 씨방까지 까맣게 고사하는 현상이 나타나게 된다. 저온·냉해 피해가 발생하면 기형과나 생리장애가 발생하게 되고 결과적으로 수확량 감소와 품질저하로 이어지게 되어 경제적 손실이 매우 커진다.

 

저온·냉해 피해 예방을 위해 방상팬으로 공기를 순환시키거나 미세 살수장치를 가동하고 인공수분 횟수를 늘려 과수 착과율을 높이려 한다. 하지만, 이러한 방법들로는 실질적인 효과를 보기 어려운 것이 실정이다. 천지바이오는 과수의 생리 활성을 높여 저온 및 냉해 피해를 극복할 있는 자재를 출시해 과수 농가에 힘이 되고 있다.

천지바이오의 '허니비'는 과수의 저온, 냉해, 서리 피해 예방 및 회복을 위해 개발된 제품이다. 자체 개발 물질과 효소를 발효시켜 추출한 물질의 조합으로 내한성을 키워주고 개화를 증진시키며, 수정·결실율을 높여준다. 특히 '허니비'는 저온 피해 예방 및 극복에도 효과적이지만 과수의 전체적인 생육과 활력을 증진 시킨다. 또한, 웃자람을 억제하고, 초기 세포 분열을 촉진 시키는데 도움을 준다.

 

천지바이오 관계자는 “'허니비'는 개화기 전·후로 2회 사용하는 것을 권장한다”며 “1차로 개화직전 또는 꽃눈이 한두개 피었을 때 25말에 희석해 경엽처리하고, 2차로 만개 2~3일 후 25말 희석해 사용하게 되면 저온·냉해 피해를 예방, 극복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늦서리로 인해 꽃에 피해를 입더라도 '허니비'를 통해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