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2 (화)

  • 흐림동두천 11.5℃
  • 구름많음강릉 16.6℃
  • 흐림서울 13.1℃
  • 흐림대전 14.3℃
  • 흐림대구 14.8℃
  • 흐림울산 15.9℃
  • 흐림광주 15.1℃
  • 흐림부산 17.0℃
  • 흐림고창 13.2℃
  • 흐림제주 18.2℃
  • 흐림강화 10.0℃
  • 흐림보은 13.1℃
  • 흐림금산 13.6℃
  • 흐림강진군 16.2℃
  • 흐림경주시 15.9℃
  • 흐림거제 15.5℃
기상청 제공

남해화학, 비료 원재료 안정적 확보 위한 MOU 체결

저탄소 기후위기에 대처하는 ESG 신사업도 공동 진행

 

농협(회장 이성희)경제지주 계열사이자 국내 최대 비료 공급사인 남해화학의 하형수 대표이사는 5월 30일부터 6월 1일까지 오스트리아에서 개최된 국제비료협회(IFA) 주관 국제회의에 참석하여 안정적인 비료 원재료 확보를 위해 세계 각국의 공급사들과 협의를 진행했다.

 

특히, 인도네시아 PT Parna Raya사 및 글로벌 트레이더인 포스코 인터내셔널사와 MOU를 체결하며 비료의 주재료인 암모니아를 안정적으로 공급받을 수 있게 되었다. 이번 MOU를 체결한 3사는 향후 수력발전을 이용한 그린 암모니아 생산 사업과 저탄소 기후위기에 대처하는 ESG 신사업도 공동 진행하기로 협의하였다.

 

또한, 이스라엘 및 캐나다 염화칼륨 공급사들과도 협의를 진행하여 올해 잔여 필요물량 20천톤과 내년도 연간 소요량의 약 70%에 달하는 90천톤의 물량 공급을 확약 받아 원활한 비료생산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남해화학 하형수 대표이사는 “최근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 등으로 전 세계적인 공급망 차질이 일어나 비료 원재료 공급 부족과 가격 강세가 지속되고 있는 상황”이라며, “세계 주요 원재료 공급사들과 협업을 통해 안정적인 공급이 이루어지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