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19 (월)

  • 흐림동두천 8.6℃
  • 흐림강릉 12.5℃
  • 서울 9.7℃
  • 대전 9.4℃
  • 대구 13.1℃
  • 울산 12.6℃
  • 광주 14.1℃
  • 부산 13.0℃
  • 구름많음고창 17.1℃
  • 맑음제주 20.2℃
  • 흐림강화 9.2℃
  • 흐림보은 12.4℃
  • 흐림금산 9.0℃
  • 구름많음강진군 16.2℃
  • 흐림경주시 12.3℃
  • 흐림거제 15.9℃
기상청 제공

작물보호제

신젠타코리아, '인시피오®' '엘레스탈®' 신제품 미디어데이 개최

방제가 까다로운 응애를 확실하게 방제하는 '인시피오'
진딧물과 가루이 등 흡즙성 해충에 탁월한 효과 보여주는 '엘레스탈’

 

신젠타코리아㈜(대표이사 박진보)는 지난 11일 서울시 중구 장충동에 위치한 서울클럽에서 2023년에 새롭게 선보이는 작물보호제 '인시피오®'와 '엘레스탈®'을 소개하고 제품을 시범 사용했던 농가들의 사례를 발표하는 미디어데이를 개최했다.

 

 

‘인시피오’, 압도적 응애관리 신물질

신제품 '인시피오'는 신젠타가 독자적으로 개발한 '플리나졸린(PLINAZOLIN)' 기술 기반의 압도적 응애관리 신물질로서, 응애 알부터 성충까지 강력한 방제 효과를 제공하고, 뛰어난 내우성으로 불안전한 기상대에서도 안정적인 효과를 내는 것이 특징이다. 응애는 알에서부터 유충, 약충, 성충까지 전 세대가 혼재되어 발생하지만 약제마다 응애 세대에 활성이 다르고 환경마다 효과가 상이해 농업인들이 가장 관리하기 어려운 해충으로 조사된 바 있다.

 

'인시피오'를 사용했던 경북 안동의 강진구 사과 농업인은 “사과 잎을 건강하게 유지하는 것이 품질 좋은 사과 생산의 핵심으로 특히 응애 관리가 중요하다”며 “0.3mm 크기의 응애는 육안 확인이 어렵고, 피해가 눈으로 확인되면 이미 대규모의 군체를 이루고 있어서 방제가 어렵다”고 말했다. 이어 “기존 제품으로는 최소 3회에서 많게는 4~5회까지 방제해야 했다"며 "인시피오를 사용해보니 빠르게 효과가 나타날 뿐만 아니라 한 번의 방제로 약 20일 정도 효과가 지속돼 노동력과 시간을 절감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엘레스탈’, 특별한 이행성으로 새순까지 보호

함께 소개된 신제품 '엘레스탈'은 바이러스를 옮기는 대표적 해충인 진딧물과 가루이 방제에 특화된 신물질 기반의 작물보호제로, 꿀벌과 같은 화분매개 곤충에 걱정없이 사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엘레스탈'의 효과는 살포 후 20일 이상 지속되고 불확실한 기후 조건에서도 안정적으로 유지되며, 특별한 이행성으로 직접 처리되지 않은 새순까지 보호하는 것이 장점이다.

 

경기 여주의 스마트팜에서 토마토를 재배하는 김상우 재배사는 "기존 제품과 엘레스탈의 효과를 비교하기 위해 엘레스탈을 사용한 곳과 기존 제품을 사용한 곳으로 나누어 가루이를 방제했다"며 "2주 동안 동일한 조건에서 방제한 결과 기존 제품을 사용했던 곳에서는 가루이가 여전히 날아다니는 것을 볼 수 있었지만 엘레스탈을 사용한 곳에서는 거의 찾아볼 수가 없었다"고 말했다.

 

 

신젠타코리아 박진보 대표이사는 "이번에 출시하는 새로운 작물보호제 2종 모두 신젠타 글로벌에서 10년 이상의 개발 기간을 거친 더욱 차별화된 효과와 안전성을 갖춘 혁신적인 제품이다"라며, ”신제품 인시피오와 엘레스탈은 획기적인 효과와 노동력 절감을 통해 농업인들이 보다 나은 결실을 얻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 행사를 통해 우리의 새로운 제품들이 실제 농가 현장에서 어떻게 사용됐고 어떠한 효과를 얻었는지에 관한 생생한 후기를 들을 수 있어서 매우 기뻤다"라고 덧붙였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