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16 (금)

  • 맑음동두천 6.0℃
  • 맑음강릉 7.0℃
  • 맑음서울 7.3℃
  • 맑음대전 8.5℃
  • 맑음대구 9.4℃
  • 맑음울산 6.8℃
  • 맑음광주 9.1℃
  • 맑음부산 9.2℃
  • 맑음고창 6.0℃
  • 구름많음제주 9.7℃
  • 맑음강화 3.9℃
  • 맑음보은 7.6℃
  • 맑음금산 8.4℃
  • 맑음강진군 8.3℃
  • 맑음경주시 8.5℃
  • 맑음거제 7.7℃
기상청 제공

축산

국립축산과학원-마사회 업무 협약 체결

말 산업 경쟁력 향상에 국내산 ‘열풍건초’ 활용 방안 논의
국내산 풀사료 유통 확대, 말 산업 경쟁력 강화 협력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은 한국마사회와 11월 24일 경기도 과천 한국마사회에서 ‘말 산업 분야 경쟁력 강화를 위한 열풍 건초 이용 활성화 협업’에 관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두 기관은 국내산 ‘열풍건초’의 활용 가능성을 타진하고, 열풍건초의 안정공급 방안 등 국내산 풀사료 유통 확대와 말 산업 경쟁력 강화에 서로 협력하기로 했다. 또한, 국립축산과학원의 특화된 축산기술과 말 산업 육성 전담 기관인 한국마사회의 축적된 경험을 결합함으로써 우리나라 풀사료 산업 활성화와 말 산업 경쟁력 강화에 더욱 힘을 쏟기로 뜻을 모았다.

 

전북 완주에 본원을 둔 국립축산과학원은 국내 유일의 축산분야 국립 연구기관으로 축산기술을 개발‧보급하고, 국내 풀사료 자급률 향상을 위한 다양한 연구를 추진하고 있다.

 

한국마사회는 말 산업 발전을 통한 국가 경제 발전과 국민의 여가선용에 기여한다는 임무를 띠고 경마, 사회공헌사업 등을 추진하고 있다.

 

한편, 말 산업 현장에서는 국내산 풀사료 품질 및 수급 등의 문제로 주로 수입 풀사료에 의존해 경영하고 있어 사료비 부담이 지속해서 증가하는 실정이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임기순 원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말 산업 발전과 국내 풀사료 활성화를 앞당기는 협업이 활발해져 우리나라 축산업 경쟁력 향상에 이바지하겠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