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7 (금)

  • 맑음동두천 17.8℃
  • 구름많음강릉 21.0℃
  • 황사서울 16.6℃
  • 황사대전 17.4℃
  • 흐림대구 24.0℃
  • 구름많음울산 22.7℃
  • 박무광주 17.2℃
  • 구름많음부산 19.2℃
  • 흐림고창 15.3℃
  • 구름조금제주 22.9℃
  • 맑음강화 16.3℃
  • 흐림보은 16.0℃
  • 흐림금산 15.3℃
  • 구름많음강진군 21.3℃
  • 흐림경주시 25.3℃
  • 구름조금거제 19.7℃
기상청 제공

유기농업자재 R&BD 전문기업 ㈜남보

정직한 땀방울로 우리 땅, 우리 농산물 지키기에 여념이 없으신
전국의 농자재 유통인과 농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경의를 표합니다

 

기업부설 생물자원연구소, 국제특허미생물 다수 기탁
곤충병원성 선충 분야 독보적 기술 보유
유기농업자재 목록공시 28개 제품 보유

 

㈜남보(대표이사 박순한)는 2003년 9월 경남 하동에서 법인을 설립해 제4종 및 미량요소 복합비료 생산업체로 사업을 시작했다. 이후 2007년 식물추출물 및 미생물을 이용한 친환경 유기농업자재 목록공시 품목 등록을 통해 친환경 유기농업자재시장 진출을 위한 기반을 마련했다. 


특히 이듬해인 2008년에는 ㈜남보 기업부설 생물자원연구소가 기술연구소 인증을 획득하고 미생물 원제 3품목에 대한 특허를 등록하면서 기술력을 입증했다. 이후 지난 2009년 현재 위치인 생물산업전문단지로 공장과 생물자원연구소를 이전하면서 유기농업자재 R&BD 전문기업으로써의 면모를 갖췄다.


박순한 대표는 “경상대학교 무기재료공학과를 졸업 후 대학원 농생물학과 석사 과정에서 당시 지도교수였던 추호렬 자문위원을 만나면서 농업에 매력을 느껴 지금의 ㈜남보를 설립하게 됐다”라며, “현재 ㈜남보가 보유한 유기농업자재 목록공시 품목은 28개 제품으로 향후 5년 이내에 코스닥 등록을 위한 준비를 목표로 달려가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특히 지난 2019년 농약 PLS의 전면시행은 생물농약이 도약할 수 있는 새로운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일본·중국·베트남·EU 등 해외시장 진출
㈜남보는 국내 시장뿐만 아니라 해외시장 개척에도 투자를 아끼지 않고 있다. 이미 일본에 올캐치를 수출하고 있으며, 콜롬비아에 비대킹, 중국에는 네마캐치, 칼라릭스, 냉해뚝, 괴저굿바이, 파워아민, 염류다운, 오뚜기 등을 수출하고 있다. 특히, 지난 2018년 중국 현지에 5개 품목에 대한 인증등록을 마쳤으며, EU(European Union, 유럽연합)와 베트남에서도 등록을 진행중에 있다. 이외에도 EU 국가와 우즈베키스탄 등 해외 바이어들의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박순한 대표는 “EU의 경우에는 기존 화학농약의 사용을 줄이고 있으며, 이와 함께 생물농약의 수요가 점차 늘어나고 있다”며 “특히 식물기생선충 방제제의 EU시장 공략을 위해 이탈리아에서 시험한 결과 긍정적인 결과를 얻었다”고 밝혔다. 이어 “해외시장은 국내시장과는 또 다른 수요가 있는 만큼 생물농약 이외에도 영양자재, 재배시스템 등 다양한 품목으로 수출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덧붙였다.


국책과제 수행과 지역 육성사업 참여
㈜남보는 지난해 4월부터 농림축산식품부 국책과제인 ‘작물 바이러스 및 병해충 대응 산업화 기술 개발 사업’의 일환으로 ‘곤충병원성 선충 라이브러리 구축 및 친환경 방제 기술 개발’을 (재)진주바이오산업진흥원, 국립생태원 등과 공동으로 수행하고 있다. 사업비는 2024년까지 약 17억원 규모이다.


특히 올해 3월에 개발된 ▲딸기 시들음(위황)병, ▲감자 더뎅이병, ▲배추 무사마귀(뿌리혹)병에 효과적인 병해관리용 유기농업자재 신제품 ‘마귀황탄’, ▲딸기 작은뿌리파리, ▲딸기 점박이응애, ▲딸기 탄저병에 효과적인 병해충관리용 신제품 ‘파리응애균뚝’, ▲딸기 잎선충에 효과적인 병해충관리용 유기농업자재 신제품 ‘토충뚝’ 등은 진주지역 특화 농산물 딸기 병해충 방제를 위해 ‘중소벤처기업부’ 시행, ‘(재)진주바이오산업진흥원’ 주관인 ‘2020년 시·군·구지역연고산업육성지원사업’을 통해 이루어졌다.

 

‘마귀황탄’은 ㈜남보가 개발한 국제특허기탁균주인 바실러스 벨레젠시스 NB066(Bacillus velezensis NB066)와 친환경 유럽인증을 받은 원료를 사용해 강력한 유황의 살균효과는 물론 칼슘, 마그네슘 등 필수 미량원소까지 공급해 병해 방제와 작물의 균형 생장에 탁월한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파리응애균뚝’은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에서 기술 이전한 곤충병원성 곰팡이 녹강균인 메탈리지움 아니소프리에 FT83(Metarhizium anisopliae FT83)과 ㈜남보가 개발한 국제특허기탁균주 식물병원성 곰팡이 용균성 푸른곰팡이인 트리코더마 아트로비리데 NB077(Trichoderma atroviride NB077)를 합제한 국내외 최초의 제품으로 병해충을 동시에 방제할 수 있어 농가의 부족한 일손과 약제 사용 절감 효과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토충뚝’은 ㈜남보가 개발한 국제특허기탁균주 선충포획성 곰팡이인 페실로마이세스 리라시누스 NB265(Paecilomyces lilacinus NB265)은 국내 최초의 선충포획성 곰팡이 제품으로 전작물에 막대한 피해를 주고 있는 식물기생선충 방제에 우수한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남보의 자문위원인 추호렬 박사는 “㈜남보는 연구개발 강화를 통해 국책과제 수행과 지역 연고산업육성지원사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다”며 “이를 통해 국제특허기탁균주인 ‘바실러스 벨레젠시스 NB066, 메탈리지움 아니소프리에 FT83, 트리코더마 아트로비리데 NB077, 페실로마이세스 리라시누스 NB265 등 미생물 유기농업자재의 기초가 되는 특허균주를 개발해 제품화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남보 만의 특허균주를 개발하고 새로운 생물농약을 생산·공급함으로써 국내는 물론 해외 유기농업시장에서도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품질경영·환경경영시스템 인증 및 기술력 확보
㈜남보가 이렇듯 국책과제 수행과 해외수출이 가능했던 이유는 기술력 확보와 제조시설 및 경영시스템에 대한 아낌없는 투자가 있었기 때문이다. 지난 2008년 품질경영시스템을 인증하는 ISO9001 획득에 이어 이듬해인 2009년에는 환경경영시스템을 인증하는 ISO14001을 획득함으로써 제품에 대한 국제규격뿐만 아니라 환경위험성을 관리할 수 있는 경영환경을 조성함으로써 환경적인 사고를 예방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갖췄다.

 


또한, 2008년 기술연구소 인증을 받은 ㈜남보 기업부설 생물자원연구소(소장 정남준 박사)는 ▲이화학 분석실, ▲미생물 실험실, ▲제품제조 실험실, ▲산학협력 연구소 등을 갖추고 있으며, 특히 5명의 연구인력이 대학 및 연구기관과 산학협력체를 구성해 새로운 생물농약 개발에 매진하고 있다.


정남준 소장은 “현재 연구소에서는 친환경 기능성 병해충 방제제, 천연물질을 이용한 기능성 비료, 병해충 방제 미생물제재, 토양 환경 개선 미생물 제재 등을 중점으로 연구하고 있다”며 “천연식물 추출물과 미생물 제재를 이용해 농업현장에서 요구되는 꼭 필요한 약제를 개발하는데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남보는 친환경 생물농약을 개발하기 위한 ▲초오·고려피 및 소리쟁이 추출물의 제조방법, ▲바실러스 리케니포르미스 NB109(Bacillus licheniformis NB109), 바실러스 벨레젠시스 NB066(Bacilus velezensis NB066) 균주, ▲곤충병원성 선충(Steinernema sp., Heterorhabditis sp.), 곤충병원성 선충 공생세균(Xenorhabdus sp., Photorhabdus sp.) 등 천연식물 추출물, 곤충병원성 선충 및 미생물 관련 특허를 다수 보유하고 있다. 특히 국내 곤충병원성 선충 분야 권위자인 경상대학교 농생물학과 명예교수인 추호렬 박사를 전문위원으로 영입 후 곤충병원성 선충 분야에서는 다수의 곤충병원성 선충 분리동정과 곤충병원성 선충 및 공생세균 인공 대량생산에 독보적인 기술력을 확보하면서 해충 애벌레와 식물기생선충 방제제 시장에서 앞장서 나아가고 있다.


박순한 대표는 “정직한 땀방울로 우리 땅과 우리 농산물을 지키기에 여념이 없으신 전국의 농자재 유통인과 농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경의를 표한다”며 “㈜남보는 안전한 먹거리 공급을 위해 친환경적인 제품개발에 주력함으로써 농민들에게 보다 좋은 제품을 공급해 우수 품질의 농산물이 생산될 수 있도록 끊임없이 노력하며 투자를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남보는 자체 제조·판매 제품뿐만 아니라 주문자 상표부착 생산방식(Original Equipment Manufacturing. OEM)으로 업계에서 이름만 대면 알만한 국내 유수의 대기업을 포함한 기업들에 유기농업자재를 공급하고 있다.


‘남쪽의 보배’라는 의미로 경남 하동에서 사업을 시작한 ㈜남보는 탄탄한 경영시스템과 뛰어난 기술력을 바탕으로 첨단 생물농약 개발에 모든 초점을 맞춰 투자하고 있으며, 이러한 노력은 국내를 넘어 전 세계 유기농업 시장에서도 그 진가를 서서히 알아주고 있다. ㈜남보가 전 세계 유기농업 시장의 보배가 될 날이 그리 멀지 않게 느껴지는 부분이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