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1 (금)

  • 맑음동두천 -0.4℃
  • 흐림강릉 1.4℃
  • 맑음서울 0.3℃
  • 구름조금대전 2.5℃
  • 맑음대구 3.1℃
  • 구름많음울산 3.0℃
  • 박무광주 4.2℃
  • 구름조금부산 4.0℃
  • 구름많음고창 2.5℃
  • 흐림제주 7.6℃
  • 맑음강화 -0.9℃
  • 구름많음보은 2.5℃
  • 구름많음금산 2.7℃
  • 구름많음강진군 4.7℃
  • 구름많음경주시 2.7℃
  • 구름많음거제 3.6℃
기상청 제공

농식품유통

“총각무 하차거래, 출하자․소비자 모두에게 이익”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 가락시장 현대화사업 갈등 언론보도에 해명

가락시장 총각무 하차거래와 관련, 가락시장 현대화사업 도중 상인과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와의 갈등이 불거지고 있다는 언론의 일방적 보도에 해명하고 나섰다. 
SBS는 지난 8일 총각무생산자협회의 말을 빌어 “가락시장이 시설현대화사업의 일환으로 총각무 하차거래를 강행하는 것은 갑질”이라는 보도를 내보냈다. 이에 공사가 하차거래는 결과적으로 출하자에게 이득이라며 반박하고 나선 것이다. 

공사는 우선 “상인들의 목소리가 반영되지 않고 있다는 불만이 나온다”는 보도에 대해 총각무 하차거래와 관련 2016년 12월 이후 시장 유통인을 연계해 산지 협조를 부탁한 바 있으며, 기자설명회 등을 열어 하차거래 시행에 대한 언로 보도를 수차례 진행했다고 해명했다. 또한 지난 3년간 가락시장 총각무 출하자 130여명을 대상으로 문자 10회 이상, 안내우편 발송, 출하기사 전단지 배포 등 자체적인 홍보 및 안내도 병행 시행했음을 밝혔다. 특히 올해 들어서는 산지 출장 및 출하자 단체와의 미팅을 통해 당초 8월 1일부터 포장 및 하차거래를 시행하려던 계획을 포장화는 2018년 1월로 연기하고 하차 거래만 우선 시행하는 것으로 조정하는 등 지속적으로 산지 출하자들과 협의해 왔다는 주장이다. 

이어 총각무 하차 거래 시 적재효율이 다소 저하되고 포장재 및 물류기기 이용료 등 일부 비용이 증가하는 것은 사실이지만 차상 거래와 달리 출하 차량의 대형화가 가능하므로 11톤 윙바디 등 적재 용량이 훨씬 큰 차량을 이용하면 해소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포장재 비용 및 팰릿 임차비 등이 증가하는 부분은 무와 양파, 수박 등 앞서 하차거래 시행중인 품목 사례를 보면 규격화․표준화가 될 경우 수확작업비 및 하역비 등 직업 비용 절감 외에도 판매시간 절감, 거래 편의성 등의 장점으로 차상 거래 시 보다 수취가가 10~30%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결과적으로 출하자에게 이득이라는 것. 

총각무 특성상 박스포장이 불가능하다는 지적에는 품목 특성이 아닌 마케팅의 문제라고 반박했다. 총각무 생산자들은 강원도 고랭지산 총각무는 출하 전 세척해 출하하는 관행 때문에 종이박스가 곤란하다고 주장하고 있지만 이는 고랭지 특성상 까만 흙이 묻어나와 소비자들의 기피로 세척을 하게 된 것이 원인이라는 설명이다. 

공사 관계자는 “공사가 추진하고 있는 포장 및 하차거래는 단지 비용 문제뿐 아니라 산물 차상거래로 인해 지속적으로 불거져온 상품보호, 비산먼지, 쓰레기, 장내 혼잡 등 위생, 환경, 물류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야 하는 사항”이라며 “궁극적으로 소비자와 출하자 모두에게 이익이 되는 사항이다”고 강조했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