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14 (수)

  • -동두천 9.8℃
  • -강릉 10.7℃
  • 연무서울 8.7℃
  • 연무대전 9.7℃
  • 구름조금대구 14.5℃
  • 구름조금울산 13.6℃
  • 맑음광주 12.9℃
  • 구름많음부산 12.7℃
  • -고창 10.8℃
  • 구름조금제주 14.6℃
  • -강화 7.8℃
  • -보은 9.4℃
  • -금산 9.5℃
  • -강진군 13.2℃
  • -경주시 13.9℃
  • -거제 12.1℃
기상청 제공

친환경농자재

유기질비료협회 제8차 정기총회 개최

대의원제 도입안 통과… 조합 효율성 제고 기대

한국유기질비료산업협동조합(이사장 김종수)이 ‘2018년 제8차 정기총회’를 지난 7일 대전광역시 유성구 라온컨벤션에서 개최했다.


이날 총회에는 김종수 이사장을 비롯해 조합원 207명(대리인 등 포함)이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 이날 총회에서 유기질비료조합은 ▲2017년도 사업보고, 결산 및 결손금 처분(안) ▲2018년도 사업계획 및 추정수지예산(안) ▲조합원 제명, 미비회비 대손상각 및 감자(안) ▲대의원제 도입(안)을 원안대로 가결했다.


유기질비료조합 김종수 이사장은 개회사를 통해 “정부의 유기질 비료지원 사업에 대한 강화돼 가는 규제 속에서 현실에 맞는 제도와 법률을 구축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매년 줄어드는 퇴비 판매량에 대한 예산확보와 퇴비 소비처 방안도 모색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총회에서는 그동안 의견이 분분했던 대의원제 도입 방안을 총회에 상정, 참석조합원 132명의 찬성으로 가결했다. 이에 따라 유기질비료조합의 업무 효율성을 높아질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번에 도입된 대의원제는 매번 정족수로 인한 정기총회 개최의 어려움과 조합 현안에 대한 신속한 의사결정 및 효율적인 집행에 따른 어려움을 해소하는 동시에 조합에 힘을 실어주기 위해서 대의원제 도입이 필요하다는 의견이 많았다. 특히 1~2월에 개최되는 정기총회에는 AI 등 가축전염병으로 인한 이동정지 및 유기질 비료지원 사업 상반기 품질점검 기간 등 본격적인 비료공급 시기가 겹치면서 정족수를 채우기가 쉽지 않았다.


유기질비료조합은 이날 총회에서 대의원제 도입과 관련해 대의원제와 이사회의 방향성, 선출방식, 운영방법 등을 논의 했으며 향후 이사회와 임시총회를 개최해 대의원을 선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포토뉴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