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13 (수)

  • 흐림동두천 22.8℃
  • 흐림강릉 23.8℃
  • 서울 24.1℃
  • 대전 24.7℃
  • 흐림대구 25.9℃
  • 흐림울산 25.0℃
  • 흐림광주 26.5℃
  • 흐림부산 25.9℃
  • 흐림고창 26.4℃
  • 흐림제주 31.5℃
  • 흐림강화 24.1℃
  • 흐림보은 22.9℃
  • 흐림금산 25.6℃
  • 흐림강진군 26.0℃
  • 흐림경주시 26.0℃
  • 흐림거제 25.7℃
기상청 제공

인물포커스

농업과 농산업계는 공동운명체로 상생해야 경쟁력 있어

(사)친환경농자재협회 권옥술 회장

세계 유기농업은 매년 급성장하고 있으나 반면 국내 친환경농업은 연 20%씩 지속 성장해 오다가, 저농약농산물 인증폐지 및 부실인증 등으로 급격히 하락추세로 전환하였으나 다행히 4년 만에 다소 증가 추세로 전환되어 최악의 고비를 넘겼다. 작년 계란 살충제 성분 검출사례와 같이 국민을 먹거리로부터 불안 에 떨지 않도록 하기 위해서 친환경농업에 대한 투자를 확대하는 것이 중요하다.


또한 FTA 등에 따른 수입농산물과 차별화할 수 있도록  친환경 농정이 흔들림 없이 추진돼야 할 것이며, 농산물 가격이 안정되고 농가소득이 보장돼야 할 것이다. 아울러 우리 농자재 업계도 반성해야 할 사항으로 “문제가 있는 자재는 퇴출돼야 할 것이며, 저급한 제품을 유통하는 것이나 가격을 후려 치는 행태는 한치 앞도 못 보는 근시안적 처사이며 농가도 저렴한 제품만 선호하다보면 공급자는 저질제품을 만들 수밖에 없는 상황이 될 것이다”


결과적으로 농업과 농산업계는 공동운명체로서 상생해야 우리 농업이 경쟁력을 갖출 수 있을 것이다. 따라서 안전하고 효과가 우수한 제품을 철저한 품질 관리를 통해 제대로 된 것을 만들어야 업계가 살고, 소비자에게 외면 받지 않을 것이며 해외로 진출 할 수 있는 힘도 거기서 나오게 될 것이다.


끝으로 아직 결정되지는 않았지만 남북회담에 이어, 북미회담이 무사 히 성사될 경우 친환경농자재, 비료, 농약, 농기계 등 농기자재 남북협 력사업이 촉매제가 되어 침체된 우리 농기자재산업이 전 세계에서 승 부를 겨룰 수 있을 것이라 의심치 않으며 최선을 다해 노력할 것이다. 농기자재신문 창간 10주년을 맞아 농산업계 발전을 위해 노력해 주 실 것을 기대하며 다시 한 번 축하드립니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