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08 (월)

  • 구름조금동두천 12.2℃
  • 구름많음강릉 15.2℃
  • 구름많음서울 12.2℃
  • 흐림대전 11.5℃
  • 구름조금대구 15.9℃
  • 맑음울산 16.3℃
  • 구름많음광주 16.3℃
  • 맑음부산 18.9℃
  • 흐림고창 14.0℃
  • 맑음제주 19.9℃
  • 구름조금강화 13.4℃
  • 구름많음보은 10.9℃
  • 흐림금산 10.2℃
  • 구름많음강진군 17.7℃
  • 맑음경주시 17.0℃
  • 구름조금거제 18.2℃
기상청 제공

농식품유통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를 유혹하는 한국의 빨간맛, 매운맛!

농식품부-aT, RED/HOT K-FOOD 페스티벌 개최


한국의 빨간맛과 매운맛을 소개하는 페스티벌이 말레이시아에서 열렸다.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지난달 29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빨간맛/매운맛(RED/HOT)’을 키워드로 한 'RED/HOT K-FOOD' 페스티벌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말레이시아는 아세안 국가 중 구매력이 가장 높으며 한류의 인기가 높은 지역으로 aT는 올해 말레이시아를 시장다변화 최우선 전략국가로 선정 일럿요원과 아프로(AFLO)요원을 파견해 동남아에서 한국식품의 입지를 공고히 하고 신선농산물 수출확대에 집중해왔다.

 

특히 이번 행사에서는 RED/HOT 존과 Miracle 존을 마련하고, 다양한 한국식품을 선보였다.

 

RED/HOT 존은 빨간맛과 매운맛을 키워드로, 현지에서 이미 한국식품으로 익숙한 김치, 고추장 등과 딸기우유나 석류차 같은 새로운 빨간색 제품들을 소개했다. , 농식품 수출 다변화를 위해 선정된 프런티어기업들의 사과, 오미자쥬스, 과자, 홍차파우더 등도 선보였다.

 

Miracle 존에서는 미래클 프로젝트를 통해 발굴한 수출유망품목을 홍보했다. 특히 최근 말레이시아에 진출한 유자에이드와 오미자쥬스는 시음을 통해 소비자 반응을 살폈다.

 

이와 함께 현지인들이 직접 김치를 만드는 시간을 가졌으며 요리 시연, 매운라면 빨리 먹기, 제기차기, 부채만들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말레이시아 소비자들이 쉽고 재미있게 한국식품과 한국문화를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행사에서는 농식품부와 aT에서 운영하는 농식품 청년 해외개척단 아프로(AFLO, Agrifood Frontier Leader Organization)’ 요원이 부스를 운영하며, 현장에서 말레이시아 소비자의 의견을 듣고 우리 농식품을 홍보했다.

 

포토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