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4 (목)

  • 흐림동두천 6.1℃
  • 구름많음강릉 7.8℃
  • 흐림서울 8.8℃
  • 구름많음대전 10.6℃
  • 구름조금대구 12.0℃
  • 맑음울산 12.1℃
  • 맑음광주 12.7℃
  • 맑음부산 10.9℃
  • 맑음고창 11.4℃
  • 맑음제주 12.8℃
  • 구름많음강화 8.4℃
  • 구름조금보은 8.6℃
  • 흐림금산 9.9℃
  • 맑음강진군 12.2℃
  • 맑음경주시 12.3℃
  • 맑음거제 10.7℃
기상청 제공

농우바이오-농협하나로유통 업무협약 체결

씨앗부터 밥상까지 국산으로! 하나로! 의지 다져
국산종자 보급 확대 통해 재배 농가-소비자 Win-Win


농우바이오와 농협하나로유통은 지난 14일 수원 광교에 있는 농우바이오 본사에서 양사간 시너지 창출을 위한 업무협약(MOU) 체결식을 가졌다. 이번 업무협약은 재배 농가와 최종 소비자 모두를 만족시킬 수 있는 농업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실행에 옮기기 위해 마련된 자리로 국산 종자 보급 확대를 통해 이를 달성하겠다는 의지를 나타냈다.

 

국산 종자의 보급 확대는 불필요하게 지출되는 종자 로열티 비용을 줄임으로써 재배 농가의 소득 증진에 기여하고 최종 소비자에게는 합리적인 가격에 농산물이 공급될 수 있도록 하는데 그 목적을 두고 있다. 특히 토마토, 양파, 파프리카와 같이 국내 자급률이 20%도 채 되지 않는 농산물의 경우, 해당 농산물을 우리나라에서 재배했다 하더라도 고스란히 해외에 로열티가 유출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따라 재배농가의 농업경영비를 줄여주면서 농우바이오에서 개발된 고부가가치 기능성 품종들을 농협하나로유통을 통해 재배 확대할 수 있도록 유도해 농가소득을 증진시킨다는 것이 이번 업무 협약의 주요 골자이다. 재배 농가는 판로 걱정 없이 고품질 농산물을 생산하고 소비자는 합리적인 가격에 이를 소비할 수 있어 일거양득(一擧兩得)의 효과를 볼 수 있다. 연간 170억원이 넘게 해외 유출되고 있는 로열티를 이번 협력사업을 통해 줄여나가는 것도 주요 과제이다.

 

농우바이오 이병각 대표는 국내에서 개발된 고부가가치 기능성 품종들의 보급 확대를 통해 소비자와 재배농민 모두가 상생할 수 있는 기반을 만들어 가는데 총력을 다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농협하나로유통 김성광 대표는 누구도 시도하지 않았던 농산물 유통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함으로서 농협의 사회적 가치 증진에도 기여하겠다종자 개발부터 소비자 밥상까지 농협에서 하나로 책임지고 관리하여 안심하고 소비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양 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지속적 정보교류를 통한 우수 브랜드 육성, 주요 품목 산지 계약재배 품종을 농우바이오 품종으로 재배, 교류증진을 위한 사업, 협력사업 강화를 위한 적극적인 인재 육성 등을 적극 추진하기로 했다.

포토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