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8 (목)

  • 구름조금동두천 28.9℃
  • 구름조금강릉 29.7℃
  • 구름많음서울 29.6℃
  • 구름많음대전 27.7℃
  • 구름많음대구 25.9℃
  • 구름많음울산 23.5℃
  • 흐림광주 25.1℃
  • 흐림부산 22.8℃
  • 흐림고창 25.2℃
  • 흐림제주 25.1℃
  • 맑음강화 26.4℃
  • 구름많음보은 25.4℃
  • 구름많음금산 25.3℃
  • 흐림강진군 23.1℃
  • 구름많음경주시 24.2℃
  • 흐림거제 23.6℃
기상청 제공

친환경농자재

‘친환경 농산물’ 소비자와 더 가까워진다.

전국 광역단위 친환경농산물 산지조직, 품목교류 업무협약 체결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는 지난 달 30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충남, 전남, 제주 광역도, 광역단위 친환경 산지조직사업단, ()한국친환경농업협회가 참석한 가운데 광역산지조직 간 친환경농산물 품목교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광역산지조직은 광역도에서 생산이 불가능하거나 시기별 비생산 품목에 대해 광역도 간 친환경농산물 품목교류를 수행하기 위해 마련된 조직으로, 농식품부와 광역도는 지난 2017년부터 친환경농가의 안정적 판로 제공과 시장교섭력 확보를 위해 광역산지조직을 육성해 왔다.

 

광역산지조직은 현재 광역도 내 친환경농가를 조직화해 학교급식을 중심으로 친환경농산물 생산과 공급체계를 구축하고 있으며, 농식품부와 광역도는 기존 5개도에서 육성하던 광역산지조직을 9개도로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먼저, 광역산지조직은 도 안에서 생산이 불가능하거나 시기별로 나오지 않는 품목에 대해 친환경농산물 품목교류를 수행한다. 제주도의 경우 감귤 등의 친환경농산물은 전남 등 4개도에 친환경급식으로 안정적으로 공급하고, 비생산 품목인 친환경 쌀, 잡곡, 양파 등은 공급받게 된다. 더불어 충남도는 12~5월에 부족한 친환경 감자를 전남전북도로부터 공급받아 수급조절이 가능하게 되는 형태다.

앞으로 농식품부와 광역단위 친환경 산지조직단, 한국친환경농업협회는 광역산지조직 간 친환경농산물 품묵교류 협력을 시작으로 더 체계적인 계획생산과 공급을 협력하고 소비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한국친환경농업협회는 광역산지조직이 구성되지 않은 광역 4개도(경기, 강원, 경북, 경남)와 품목교류 산지를 연계해 주고, 농식품부와 광역도는 광역산지조직 간 원활한 품목교류를 위해 필요한 행정업무를 지원하게 된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현재 친환경농산물의 시장규모가 약 13천억원으로 추정되고, 그 중 학교급식 비중이 39%로 큰 소비시장이라며, “학교급식 등 새로운 소비처를 지속적으로 발굴하는 동시에 친환경농산물이 안정적으로 공급될 수 있도록 협력해 나가겠다라고 전했다.






포토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