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26 (수)

  • 구름많음동두천 25.2℃
  • 구름조금강릉 25.7℃
  • 구름조금서울 28.1℃
  • 구름조금대전 27.5℃
  • 구름조금대구 27.3℃
  • 구름조금울산 27.4℃
  • 구름많음광주 27.9℃
  • 구름조금부산 28.0℃
  • 구름많음고창 28.0℃
  • 제주 27.8℃
  • 구름많음강화 24.8℃
  • 구름조금보은 22.8℃
  • 구름조금금산 24.0℃
  • 구름조금강진군 27.3℃
  • 구름많음경주시 25.4℃
  • 구름조금거제 26.5℃
기상청 제공

일본 종자 수입 대체 효과 기대, 국산 양파 ‘오래오’

비대력과 재배 안정성↑… 양파 농가 호평 이어져

 

코로나19, 기후변화 등으로 기존 식품산업 시장의 변화가 예상된다. 특히 외식산업에 영향을 많이 받는 작물 동향이 주목 받고 있다.

 

식당에서 사용비중이 큰 양파의 경우 일본 수입 종자가 많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어 농민들은 종자수입 가격변동에 더욱 예민해질 수 밖에 없다. 이에 따라 최근 국내 농가에서는 일본 수입 품종을 순수 국산 품종으로 대체하려는 움직임이 늘어나고 있는 추세인데, 이러한 분위기 속에서 아시아종묘의 양파 품종 ‘오래오’가 농가들 사이에서 주목받고 있다.

 

오래오는 비대력이 우수한 고구형 국산 양파로, 비대력이 좋고 꽃대 및 분구가 안정되어 있는 것이 특징이다. 오래오를 재배한 경북 김천시의 한 양파 농가는 “기존 양파 품종을 충분히 대체할 수 있는 뛰어난 품종”이라 전하며, 저장성과 생육이 좋으며 재배 안정성 또한 뛰어난 고품질 양파라고 덧붙였다.

 

또한, 충북 보은군의 양파 농가에서도 “오래오 품종은 양파 시장에서 충분히 경쟁력을 갖춘 품종”이라 생각한다며, 특유의 왕성한 초세와 생육으로 각종 병에도 강한 모습을 보여 농가 소득에 큰 기여를 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한다고 밝혔다.

 

이처럼 농가의 잇따른 호평을 받고 있는 오래오 양파 품종이 일본 수입 양파 품종을 대체할 품종으로 떠오르면서, 향후 국내 양파 시장에서 국산 양파 품종의 점유를 선도할 수 있는 품종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