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31 (토)

  • 구름조금동두천 -7.1℃
  • 맑음강릉 0.5℃
  • 맑음서울 -4.0℃
  • 구름많음대전 -2.0℃
  • 흐림대구 0.9℃
  • 구름많음울산 -0.2℃
  • 구름많음광주 1.2℃
  • 구름많음부산 1.3℃
  • 흐림고창 0.2℃
  • 흐림제주 7.2℃
  • 맑음강화 -7.7℃
  • 맑음보은 -3.3℃
  • 맑음금산 -0.6℃
  • 구름많음강진군 0.3℃
  • 구름많음경주시 0.1℃
  • 구름조금거제 0.7℃
기상청 제공

작물보호제

화상병 병원균을 직접 사멸시키는 신개념 화상병 방제 제품 등장

(주)경농 아그리파지, 혼용 가능! 잔류검사 면제! 생육기 처리! 모두OK!

직접적으로 화상병 병원균인 에르위니아 아밀로보라(Erwinia amylovora)세균을 억제하는 효과를 갖는 신개념 화상병 방제제품이 등장해 주목을 받고 있다.

 

화상병은 2015년 안성에서 처음 발생한 이후 2020년까지 744농가 약 400ha로 감염이 확대된 과수 주요 병해이다. 화상병은 감염된 나무의 줄기나 가지 속 궤양에서 월동을 하다가 이듬해 봄철부터 활성화하는 주기를 갖고 있다. 한 번 발생하면 농가의 과원은 물론 주변 180여종에 해당하는 기주나무를 모두 뽑아 소각하거나 매몰 처리해야 할 정도로 막대한 피해를 일으킨다. 이에 ㈜경농은 지난 5년간 사과, 배 화상병 방제를 위한 제품군 확보를 위해 노력했으며 시기별 다양한 품목을 준비했다.

 

 

완벽한 방어체계 구축

현재까지 확보된 제품군은 겨울 전정 후 화상병 예방효과를 위한 ‘톱신페스트 도포제’를 비롯하여 동+항생제의 혼합제인 ‘탐나라 수화제’, 화상병에 가장 효과가 우수한 스트렙토마이신 성분의 ‘아그렙토 수화제’ 그리고 식물 세포벽 강화 효과와 사과 신초생장 억제 효과를 가진 ‘비비풀 액상수화제’까지 확보를 했다. 그리고 2022년, 개화 초기∙만개기∙생육기에 사용해도 안전하며 직접적으로 화상병 병원균인 Erwinia amylovora세균을 억제하는 효과를 갖는 ‘아그리파지 액상제’를 출시하여 완벽한 방제 체계를 구축할 수 있게 되었다.

 

박테리오파지를 주성분으로 하는

새로운 개념의 생물 농약

‘아그리파지 액상제’는 박테리오파지를 주성분으로 하는 새로운 개념의 생물 농약이다. 250ml용량을 기준으로 한 병에 5x1012/L개 이상의 유효성분을 보증하고 있으며 3가지 이상의 박테리오파지가 혼합체로 구성되어 있어 국내 화상병 병원균의 다양한 레이스에도 방제가 가능하다. 아그리파지의 유효성분은 세균이 아닌 박테리오파지로 구성되어 항생제 및 다른 방제 약제와 근접살포, 연속살포, 혼용살포에도 약효 저감 없이 사용이 가능하다.

 

 

병원균의 세포벽을 파괴하여 화상병 병원균을 직접 사멸

‘아그리파지 액상제’의 작용 기작은 기존 항생제 및 미생물 제제와는 다른 특별한 작용기작으로 화상병균을 직접 사멸시킨다. 유효성분인 박테리오파지가 화상병 병원균을 탐색하고 유전 정보인 DNA를 화상병 병원균 내부로 주입하게 된다. 그 후 병원균의 세포 내 물질을 활용하여 박테리오파지를 복제하고 병원균의 세포벽을 파괴하여 화상병 병원균을 직접 사멸시킨다. 이러한 침임→복제→파괴의 과정은 짧게는 20분, 길어도 1시간 이내에 발현하고 1개의 파지가 감염되면 약 200여개의 파지로 복제되어 자가증식을 통한 약효를 나타낸다.

 

또한, ‘아그리파지 액상제’는 기존 화상병 방제 제품들의 여러 어려움을 해소할 수 있는 제품이다. 약제 살포시 살균제, 살충제와 혼용 안전성이 우수해 기존 정규 방제약제와 혼용살포가 가능한 제품이며, 항생제와도 근접, 혼용살포가 가능하기 때문에 국내의 항생제 중심 방제력에도 적합한 제품이다. 사과, 배의 민감한 시기에도 적용이 가능해 개화초기∙만개기∙낙화기∙유과기∙장마기에도 안전하게 적용이 가능하다. 그 외에도 박테리오파지의 단순한 구조는 pH, 자외선, 온도에 비교적 안정적이며, 생물농약으로 잔류검사 대상물질이 아닌 부분도 장점이다. 2019년부터 미국에서 화상병 방제 전문약제로 사용되고 있으며, 그 효과도 인정받아 올해 국내의 도입을 추진했다.

 

배의 경우 가장 문제시 되는 검은별무늬병(흑성병)의 감염시기가 화상병 감염시기인 만개기와 유사하기 때문에 아그리파지 살포시 검은별무늬병에 효과적인 다이센엠-45 수화제나 골드타임 액상수화제의 혼용 살포를 권장하고 있다. 국내에서 2022년 화상병 보조약제로 아그리파지가 선정된 지역은 경기도 남양주시, 양주시, 양평군, 연천군, 파주시, 강원도 원주시, 철원군, 경북 청도군, 성주군, 충남 아산시 등 10개 시∙군에서 화상병 방제제품으로 선정되었으며, 사용 시기는 개화기 및 생육기 추가 방제시기에 적용되었다. 생육기 방제로 살균제, 살충제 등과 혼용으로 적용되었으며 약해 이슈 없이 안전하게 방제처리 되었다.

 

사용 편리성과 잔류 안전성

세균을 직접 사멸시키는 새로운 작용기작으로

화상병 방제제품의 스펙트럼을 넓혔다는 평가 받아

아그리파지를 사용한 농가는 “우선 농약과 혼용이 가능해 편리했다”, “민감한 시기에 살포해도 안전하게 사용했다”, “아그리파지를 사용한 우리지역에는 화상병 발생이 없었다”며 긍정적인 의견을 주었으며, 경기도 수출배 영농조합 법인에서도 혼용 등 사용 편리성과 잔류 안전성, 세균을 직접 사멸시키는 새로운 작용기작으로 화상병 방제제품의 스펙트럼을 넓혔다는 평을 받았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