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16 (금)

  • 맑음동두천 -0.3℃
  • 맑음강릉 2.9℃
  • 맑음서울 2.6℃
  • 맑음대전 3.7℃
  • 맑음대구 4.0℃
  • 맑음울산 3.3℃
  • 맑음광주 5.0℃
  • 맑음부산 5.5℃
  • 맑음고창 0.0℃
  • 맑음제주 7.0℃
  • 맑음강화 0.5℃
  • 맑음보은 0.4℃
  • 맑음금산 0.7℃
  • 맑음강진군 2.6℃
  • 맑음경주시 0.9℃
  • 맑음거제 3.5℃
기상청 제공

농식품유통

식품·외식업계 원가부담 완화를 위한 세제지원 최대 3년간 연장 추진

의제매입세액 공제한도·공제율 확대, 수입 부가가치세 면세 조치 등 세제지원 연장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송미령, 이하 농식품부)는 새해에도 식품·외식업계에 대한 세제지원을 지속하여 서민체감도가 높은 가공식품 및 외식품목의 가격안정을 도모한다고 밝혔다.

 

먼저, 면세농산물 등에 대해 일정한 금액을 매입세액으로 간주하는 ‘의제매입세액’ 공제한도 10% 상향조치를 2년 더 연장(~2025.12.)하고, 연매출 4억원 이하 영세 개인음식점에 대한 공제율 확대도 3년 더 연장(∼2026.12.)한다.

 

아울러, 커피·코코아생두 수입 부가가치세 10% 면세조치는 2년 더 연장(~2025.12.)하고, 병·캔 등 개별포장 된 단순가공식료품*에 대한 부가가치세 면세 적용기한도 2년 더 연장한다.

 

마지막으로, 설탕·원당·해바라기씨유·커피생두 등 주요 식품․외식 원료*를 포함해 26개 품목에 대한 할당관세도 추진한다.

 

양주필 농식품부 식품산업정책관은 “앞으로 정부는 2024년 추진되는 식품․외식기업에 대한 원가부담 완화 조치들이 국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성과로 나타날 수 있도록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업계와도 지속 소통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