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08 (월)

  • 흐림동두천 24.5℃
  • 흐림강릉 26.5℃
  • 서울 24.3℃
  • 대전 24.7℃
  • 대구 26.9℃
  • 흐림울산 28.2℃
  • 흐림광주 26.1℃
  • 흐림부산 26.5℃
  • 흐림고창 27.4℃
  • 구름많음제주 33.1℃
  • 흐림강화 24.0℃
  • 흐림보은 24.2℃
  • 흐림금산 25.0℃
  • 흐림강진군 26.8℃
  • 흐림경주시 29.2℃
  • 흐림거제 25.4℃
기상청 제공

새로운 ‘희망농업·행복농촌 서포터즈’ 첫 출발

서울 8개 대학 300여명 대학생, 전국 8개 농촌마을에서 봉사활동
도시와 농촌을 잇고 농업·농촌 가치 알리는 역할 수행

 

농협중앙회(회장 강호동)는 지난달 24일 서울 중구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도시와 농촌을 잇고 농업·농촌의 가치를 알리는 「희망농업·행복농촌 서포터즈」 발대식을 개최했다.
「희망농업·행복농촌 서포터즈」는 점차 심화되는 농촌소멸에 대응하기 위해 다양한 유형의 직·간접적 국민의 참여를 이끄는 가교역할을 할 목적으로 구성됐다. 농협이 앞장서 농업·농촌의 가치를 알리는 활동을 주도하고, 국민은 ‘서포터즈’가 되어 참여와 지지를 통해 정부와 함께 농촌 관계 인구 증가에 동참한다는 다짐을 담고 있다.


이번 행사는 새로운 희망농업·행복농촌 서포터즈의 활동 시작을 알리고, 대학생 농촌봉사활동(이하 농활)의 부활을 통해 국민들에게 농업·농촌 가치를 전파하고 농촌의 활력을 제고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행사는 300여 명의 대학생 서포터즈가 결의문을 낭독하고 이를 격려하는 세레모니가 진행됐으며, 송미령 농림축산식품부 장관과 함께 국민의힘 유상범 의원, 더불어민주당 어기구 의원, 유홍림 서울대학교 총장이 함께 서포터즈의 첫 출발을 축하했다.
새로운 서포터즈 활동의 시작은 서울의 8개교 대학생이 맡았다. 여름방학 시작과 동시에 경희대, 단국대, 동국대, 상명대, 서울대, 서울시립대, 성균관대, 숭실대 등 대학생 300여명이 전국 8개도 8개 농촌마을로 흩어져 3박 4일간 봉사활동에 참여한다.


예전부터 실시되어 오던 농활은 코로나19 영향으로 잠시 맥이 끊겼지만, 지난해 농협과 3개 대학교가 함께한 ‘돌아온 농활’로 부활해 올해 대상과 지역이 더 확대됐다. 농협은 농활에 참여하고자 하는 학생들에게 농협의 전국 네트워크를 활용해 마을을 연결해 주고, 필요한 인력과 비용도 지원한다.
일손이 부족한 농업인을 돕고, 활동을 통해 느낀 가치를 주변에 전파하겠다는 결의문을 낭독하며 의지를 다진 학생들은, 전국 각지에서 농작물 수확, 영농 폐자재 수거, 마을 가꾸기, 농업인과 연대 활동 등을 통해 농촌의 가치를 알아갈 예정이다.

 


송미령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은 “농업·농촌이 기후변화, 농촌소멸과 같이 도전과 변화의 요구에 직면해 있는 만큼 선제적인 시각에서 농업의 디지털 전환, 농촌공간과 세대 전환의 3대 전환을 통해 국민 모두에게 열린 기회가 되는 농업·농촌이 되도록 적극적이고 공세적인 정책을 추진해 나가겠다”며 “앞으로 희망농업·행복농촌 서포터즈 여러분들이 농업·농촌의 든든한 지원자가 되어 주고 우리 농업·농촌의 희망찬 미래를 위해 국민과 정부의 가교로서 역할 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강호동 농협중앙회장은 “「희망농업·행복농촌 서포터즈」가 농촌과 국민을 잇는 다양한 활동을 하며 우리 농촌에 활력과 생기를 불어 넣을 것이라 확신한다”며 “우리 농협도 변화와 혁신을 통해 희망농업·행복농촌을 앞당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