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1 (수)

  • 흐림동두천 0.4℃
  • 흐림강릉 1.3℃
  • 비 또는 눈서울 1.8℃
  • 대전 4.1℃
  • 대구 5.4℃
  • 울산 5.8℃
  • 광주 8.4℃
  • 흐림부산 7.4℃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4.1℃
  • 흐림강화 0.8℃
  • 흐림보은 4.1℃
  • 흐림금산 4.1℃
  • 흐림강진군 8.1℃
  • 흐림경주시 5.7℃
  • 흐림거제 7.6℃
기상청 제공

건강상식

황기차·맥문동차 하루 3잔으로 수분관리 끝!

여름철 수분 보충엔 약초 차(茶)가 제격

 

농촌진흥청(청장 이양호)은 땀을 많이 흘려 수분이 부족해지는 여름철에 토종약초인 황기, 맥문동으로 차를 만들어 마시면 도움이 된다고 전했다.

여름철은 무더위로 쉽게 피로감을 느끼고 면역력이 약해지기 쉽다. 또한 땀이 많이 흘러 수분 손실로 몸이 허()해지기도 한다.

여러 한방약초 활용에 대한 내용을 소개한 동의보감과 신농본초경 등에서 토종약초인 황기, 맥문동이 수분 손실로 인한 피부건조 등에 도움이 된다고 전한다.

삼계탕에 인삼과 함께 많이 들어가는 황기는 맛은 달면서 면역기능을 강화하고 소변의 배출을 도와주며, 여름철 과하게 땀이 흐르는 것을 막아준다. 한방에서는 황기익손탕, 황기익기탕 등의 처방에 쓰인다. 맥문동은 더위를 이겨낼 때 사용하는 대표적인 처방인 생맥산의 주재료다. 인체의 진액(津液), 즉 수분을 보충하는 효능이 있어 더운 날씨로 건조해진 피부를 촉촉하게 유지해 준다. 보라색 꽃 덕분에 조경용으로도 환영을 받지만, 여름철 손상된 원기를 보충하는 역할도 한다.

이러한 효능이 있는 황기와 맥문동을 차로 만들어 마시면 여름철 피로해소와 원기회복을 돕고, 피부의 혈액순환이 왕성해진다. 또한 인체의 수분대사가 원활해져 갈증해소에 좋다.

황기차는 꿀물에 24시간 담가놓은 황기를 건져 살짝 볶은 뒤, 황기 30g을 물 1L에 넣고 60분 정도 끓여 기호에 맞게 설탕이나 꿀을 넣어 마시면 된다.

맥문동차는 깨끗이 씻은 맥문동을 살짝 볶은 뒤, 맥문동 30g을 물 1L에 넣고 60분 정도 끓여 기호에 맞게 설탕이나 꿀을 넣어 마시면 된다.

, 한 가지 주의할 점은 이들이 약초인 만큼 약성이 있으므로 물 대용으로 너무 자주 마시면 안 된다. 차로 하루에 3잔정도 마시는 것이 적당하다.

농촌진흥청 약용작물과 허목 연구사는 한낮 더위가 30도를 훌쩍 넘는 지금 시기에 우리 토종약초로 수분을 보충하는 것도 한 방법이다라며 적당하게 약초 차를 마시며 건강한 여름을 보내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황기차 만드는 법

- 재료 : 말린 황기 30g, 1L, 꿀 약간

1. 깨끗이 씻은 황기를 꿀물에 24시간 담가놓는다.

2. 꿀물에서 건져낸 황기를 살짝 볶아준다.

3. 1L에 황기 30g를 넣고 60분 정도 끓인다.

4. 건더기를 거른 다음 설탕이나 꿀을 기호에 맞게 첨가한다.

 

맥문동차 만드는 법

- 재료 : 말린 맥문동 30g, 1L, 꿀 약간

1. 깨끗이 씻은 맥문동을 살짝 볶아준다.

2. 1L에 맥문동 30g를 넣고 60분 정도 끓인다.

3. 건더기를 거른 다음 설탕이나 꿀을 기호에 맞게 첨가한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