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16 (화)

  • 구름많음동두천 23.1℃
  • 구름많음강릉 22.4℃
  • 구름많음서울 23.9℃
  • 구름많음대전 24.5℃
  • 구름많음대구 22.2℃
  • 구름많음울산 19.4℃
  • 흐림광주 23.1℃
  • 구름많음부산 21.6℃
  • 흐림고창 20.3℃
  • 흐림제주 22.7℃
  • 흐림강화 19.7℃
  • 구름많음보은 20.1℃
  • 구름많음금산 21.4℃
  • 흐림강진군 22.7℃
  • 구름많음경주시 19.1℃
  • 흐림거제 20.8℃
기상청 제공

국립종자원, 과수 바이러스 검정방법 표준화!

과수 무병화묘 생산‧유통 활성화를 위한 기반 다져

국립종자원(원장 최병국)은 그동안 과수 무병화묘 생산의 걸림돌로 지적받아온 과수 바이러스 검정방법을 표준화하였다고 밝혔다.

 

지금까지 사과 등 5대 과종의 무병화묘에 대해 생산기관과 검사기관의 바이러스 검정방법이 서로 달라 생산기관에서 만든 무병화 묘목에서 바이러스가 검출되어 폐기되는 등 검정방법의 표준화가 절실히 요구되는 상황이었다. 무병화묘란 바이러스 무병화를 거쳐 종자관리요강에 규정된 특정바이러스에 감염되지 않은 묘목을 말한다.

 

이를 위해 국립종자원은 지난해 10월 농촌진흥청, 중앙과수묘목관리센터, 학계 전문가 등과 논의를 거쳐 검사대상 바이러스를 현행화하고 과종별 시료 채취방법, 진단용 분자표지 교차검정을 거쳐 올 1월 과수 바이러스 검정요령을 개정하였다.

 

과수 바이러스 검정방법의 표준화는 지난해 농림축산식품부에서 발표한 과수묘목산업 선진화 대책의 일환으로 무병화묘 생산‧유통 활성화를 위한 첫걸음이다.

 

국립종자원은 앞으로 주요 과종의 바이러스 피해 분석 결과를 바탕으로 지속적으로 검사대상 바이러스 목록을 현행화하고 바이러스 진단기술을 고도화해 나가는 등 과수 무병화묘 보급 확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