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19 (금)

  • 흐림동두천 12.6℃
  • 흐림강릉 15.1℃
  • 구름많음서울 12.2℃
  • 구름많음대전 9.9℃
  • 맑음대구 6.9℃
  • 맑음울산 9.2℃
  • 구름조금광주 8.3℃
  • 맑음부산 12.5℃
  • 흐림고창 5.6℃
  • 맑음제주 10.5℃
  • 맑음강화 13.6℃
  • 흐림보은 5.9℃
  • 구름많음금산 4.2℃
  • 맑음강진군 3.9℃
  • 맑음경주시 4.5℃
  • 맑음거제 7.9℃
기상청 제공

「2022년 종자산업기반구축사업」 10개 신규사업자 선정

차나무, 과수묘목, 채소종자 등 우수한 국내 품종 종묘를
생산할 수 있는 기반조성을 지원하여 농산물의 안정적 공급에 기여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이하 농식품부)는 우수한 종묘를 농업인에게 효율적으로 증식·보급할 수 있는 공급체계를 조성하기 위해 추진 중인 ‘종자산업기반구축사업’의 2022년사업대상자로 10개 시·군 및 농업생산자단체를 선정했다.

 

올해는 경북 의성(채소종자), 전남(차나무), 경기 여주(특수미), 광주(화훼종묘), 경북 청송(사과묘목), 전남 해남(고구마), 전남 나주(배나무), 경북 영천(마늘종구), 강원 정선(씨감자), 충북 음성(수박육묘) 등 10개 사업자가 2022년 신규사업자로 최종 확정됐다.

 

품목

지자체

사업주체

품목

지자체

사업주체

시도

시군

시도

시군

채소종자

경북

의성

농우바이오

고구마

전남

해남

농업기술센터

차나무

전남

 

도농업기술원

과수()

전남

나주

나주배원예농협

특수미

경기

여주

여주농협

마늘종구

경북

영천

화산농업협동조합

화훼종묘

광주

 

국제화훼종묘

씨감자

강원

정선

포데이토팜

영농조합법인

과수(사과)

경북

청송

농업기술센터

육묘(수박)

충북

음성

농정과

 

‘종자산업기반구축사업’은 품질, 수량, 시장성을 결정하는 중요한 요소인 종자 및 종묘를 농업인에게 효율적으로 공급할 수 있는 체계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2009년 7개소를 시작으로 2021년까지 총 135개소를 선정한 바 있다.

 

이 사업을 통해 딸기 묘 생산량의 경우 2016년 297만 주에서 2020년 403만 주로 1.4배 증가하는 등 국내 품종 육성 및 보급 확대 효과가 있었다.

2022년 신규사업 대상자에게는 우수 종묘 증식·보급 기반 구축에 1~2년간 총사업비 기준 최소 3억 원에서 최대 50억 원이 지원되며 지원조건은 지자체의 경우 국고 50%, 지방비 50%, 생산자단의 경우 국고 30%, 지방비 30%, 자부담 40% 이다

 

선정된 사업자는 균일한 무병종자(묘) 생산을 위한 조직배양설비, 채소류·화훼류 등의 건전묘 공급체계 등 관련 시설 및 장비를 구축하여 산업 확대를 위한 기반이 마련될 예정이다.

 

특히, 2022년에 신규로 차나무 분야에 선정된 전남 도농업기술원은 기존 야생종을 국내 육성품종(4종-참녹, 보향, 명녹, 상록) 종묘로 갱신할 예정이며, 여주농협는 민간에서 개발한 국산 특수미(진상미) 보급 확대를 통한 외래품종(고시히카리, 아키바레 등)을 대체할 계획이다.

 

농식품부 김종구 농업생명정책관은 “이번에 선정된 10개 사업을 통해 과수묘목, 채소종자, 특수미, 차나무 등의 국내 우수 품종 종자·묘를 주산지 지자체 또는 농업인이 스스로 공급할 수 있는 체계가 마련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배너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