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3 (목)

  • 맑음동두천 -4.0℃
  • 맑음강릉 -0.4℃
  • 맑음서울 -4.4℃
  • 구름조금대전 -1.5℃
  • 구름조금대구 -1.0℃
  • 맑음울산 -0.1℃
  • 광주 -1.7℃
  • 맑음부산 0.9℃
  • 흐림고창 -2.8℃
  • 흐림제주 4.5℃
  • 맑음강화 -4.3℃
  • 맑음보은 -3.0℃
  • 구름많음금산 -2.8℃
  • 구름많음강진군 0.3℃
  • 맑음경주시 -0.7℃
  • 구름조금거제 0.7℃
기상청 제공

경북농업기술원ㆍ사과수출농업기술지원단 수출용‘피크닉’사과 예천에서 집중육성

한 번에 먹을 수 있는 중소형 사과‘피크닉’브랜드 개발, 수출 사과 다품종 확보

 

경상북도농업기술원(원장 신용습)과 사과수출농업기술지원단(단장 강인규)는 경북통상을 통해 예천군에서 생산한 ‘피크닉’사과를 싱가포르로 올해 첫 수출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수출 품종인 ‘피크닉’사과는 농촌진흥청에서 육성하고 예천군에서 집중적으로 재배를 권장하고 있는데 현재 5ha정도의 면적에서 65농가가 참여하고 있다.

 

9월 하순에 수확을 하는 220g 내외의 중간 크기의 중소과형으로 당도는 14°Brix로 높고 새콤달콤한 맛으로 한 번에 먹을 수 있는 품종이다.

 

그동안 경북농업기술원과 사과수출농업기술지원단에서는 동남아시아에 사과를 수출하는 국가들(뉴질랜드, 미국 등)은 품종이 다양하고 신품종에 대한 홍보를 강화하고 있는 현실이다. 이에 우리 품종을 2015년부터 현지 국가별(러시아, 대만, 베트남, 인도네시아 등) 소비자 시식회 및 바이어 설문조사 등 수출에 적합한 품종을 찾기 위하여 노력하였다.

 

그 결과 ‘피크닉’품종을 선발하였고 경북 예천군에서 피크닉사과로 특화 재배하도록 유도하고 식재 면적을 확대하여 왔다. 이에 2021년에 프리미어급 사과 브랜드 [경북 피크닉사과]와 관련 소포장 디자인 개발하여 12월 15일에 싱가포르에 첫 수출하게 되었다.

 

신용습 경북농업기술원장은 “이번 수출은 그동안 대과 위주의 품종에서 한 입에 먹기 좋아하는 현지 소비자의 입맛에 맞추어 중소과형으로 바꾸고 다양한 우리 품종을 소개하는데 큰 의미가 있다.”라며 “앞으로도 경북의 예천 ‘피크닉’ 사과의 우수성을 동남아 소비자에게 꾸준히 알리고 지속적인 수출 길을 열도록 힘쓰겠다.”라고 밝혔다



배너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