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5 (일)

  • 흐림동두천 -0.4℃
  • 흐림강릉 0.0℃
  • 서울 0.9℃
  • 비 또는 눈대전 0.5℃
  • 흐림대구 1.7℃
  • 흐림울산 2.9℃
  • 광주 2.3℃
  • 흐림부산 4.6℃
  • 흐림고창 1.7℃
  • 제주 7.5℃
  • 흐림강화 0.3℃
  • 흐림보은 0.4℃
  • 흐림금산 0.5℃
  • 흐림강진군 2.9℃
  • 흐림경주시 2.2℃
  • 흐림거제 3.2℃
기상청 제공

기후변화 대응 위한 ‘고온극복 융합연구동’ 문 열어

2,311㎡ 규모에 연구실, 지능형 온실 관제실 갖춰…30일 준공식
작물별 복합환경제어, 재배 기술 등 농가 보급형 실용화 기술 개발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은 30일 연구동이 있는 국립원예특작과학원(전북 완주군)에서 준공식을 연다고 밝혔다. 고온기에도 안정적인 농작물 생산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조성한 ‘고온극복 융합연구동’이 이달 말 문을 연다.

 

농촌진흥청은 고온기 농작물 재배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설재배 농가에서 실용적으로 쓸 수 있는 지능형 농장(스마트 팜) 기술을 개발, 보급하고자 2021년 ‘고온극복 융합연구동’ 신축을 위한 기본계획을 세웠다. 이어 국립원예특작과학원 안에 2,311㎡ 규모로 연구동을 구축했다.

 

연구동은 연구실, 실험실, 관제실, 세미나실 등 연구 활동을 위한 공간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곳에서는 온실 현장에 가지 않고서도 인터넷망을 활용해 작물별로 빛(광), 온도, 습도 등 다양한 재배환경을 확인(모니터링), 제어할 수 있다.

 

농촌진흥청이 고온극복 방안 마련을 목적으로 구성한 융합연구팀(TF)은 이곳에서 협업을 통해 현장과 소통하며 실용화 기술을 개발, 보급하는 데 매진할 계획이다.

 

고온극복 융합연구동에서는 농가 규모의 온실에 환기, 안개 분무(포그) 등의 냉방 기술을 적용하는 실험을 통해 냉방 성능과 효율을 높이는 연구를 수행한다.

 

또한, 채소, 과수, 화훼 작물에 알맞은 새로운 재배 유형(작형)을 개발하고, 지능형 농장 운영에 드는 비용과 장치 설치비 등 경제성을 종합해 정밀하게 분석할 예정이다.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문지혜 채소과장은 “기후변화로 인해 고온기 농작물을 안정적으로 생산할 수 있는 기술의 중요성이 점차 커지고 있다”며 “이 연구동이 한국형 지능형 농장 기술 개발의 거점으로 자리 잡아 우리 원예산업 발전을 앞당기는 데 기여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