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12 (화)

  • -동두천 27.6℃
  • -강릉 19.4℃
  • 구름많음서울 26.2℃
  • 연무대전 24.0℃
  • 구름많음대구 24.4℃
  • 흐림울산 18.6℃
  • 구름조금광주 26.3℃
  • 흐림부산 20.5℃
  • -고창 23.2℃
  • 맑음제주 23.6℃
  • -강화 23.5℃
  • -보은 25.3℃
  • -금산 23.9℃
  • -강진군 25.4℃
  • -경주시 22.9℃
  • -거제 21.0℃
기상청 제공

산업뉴스

실용화재단, 국유특허 잭팟…기술사용료 2억원 선납받아

국유특허 최초로 기술사용료 2억원 통상실시 계약체결




농업기술실용화재단(이사장 류갑희)이 특허청으로부터 국유특허 위탁관리업무를 개시한 이래 처음으로 국유특허 기술사용료 선납 2억의 통상실시 계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특허청 통계에 따르면, 국유특허 기술이전이 활성화 된 2011년 이후 현재까지 국유특허 최고 기술사용료는 6800만원에 불과했다.


이번 계약체결은 국유특허 기술이전 사상 최초로 선납금이 2억원에 달한다. 이번에 이전한 특허기술은 농촌진흥청에서 개발한 새싹밀 추출물을 포함하는 골다공증 예방 조성물(특허출원번호 제10-2018-0046333)’에 대한 것으로 ()참선진녹즙(대표 이재현)으로 기술이전 됐다.


참선진녹즙은 2014년 농진청에서 개발한 새싹보리관련 특허기술을 이전받은 후 지속적인 사업 성장을 거쳐, 2017년 매출액 90억원을 달성해 국유특허 기술을 활용한 사업화 성공을 경험한 바 있다. 특히 이번 새싹밀에 대한 특허기술을 이전받은 후 기존 자사 제품에 본 특허기술을 접목한 골다공증 예방 기능성 녹즙제품으로 기능성 녹즙시장을 선점하겠다는 전략이다.


한편, 재단에서는 기술사업화, 벤처창업, 해외수출, 일자리 한마당 등 우수한 실용화 성과를 널리 알리기 위해 지난 68일부터 10일까지 사흘간 서울 COEX 전시장에서 처음으로 ‘2018 농생명기술실용화대전을 개최했다. 재단 류갑희 이사장은 국립식량과학원 김두호 원장, 참선진녹즙 이재현 대표 간에 국유특허 기술이전 체결식을 진행한 바 있다.


재단 류갑희 이사장은 국유특허 최초로 통상실시 2억원의 기술사용료 계약이라는 큰 성과를 달성함으로써, 재단은 명실공히 기술사업화 전문기관으로서 위치를 굳건히 자리매김 하게 됐다앞으로도 농식품 분야 국유특허의 기술이전을 통한 산업화 확산과 실용화 촉진으로 매출확대와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포토뉴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