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04 (목)

  • 구름많음동두천 25.3℃
  • 흐림강릉 19.2℃
  • 구름많음서울 24.3℃
  • 구름조금대전 24.6℃
  • 구름많음대구 23.1℃
  • 구름많음울산 22.5℃
  • 구름많음광주 24.5℃
  • 구름많음부산 22.9℃
  • 구름조금고창 25.5℃
  • 제주 21.7℃
  • 구름많음강화 22.8℃
  • 구름조금보은 23.9℃
  • 맑음금산 24.1℃
  • 구름많음강진군 24.2℃
  • 구름많음경주시 23.5℃
  • 흐림거제 23.7℃
기상청 제공

팜한농, ‘한번에측조’ 대규모 평가회 개최

이앙 시 한 번, 시비량 줄여 효율적 생산


노동량을 절감할 뿐만 아니라 환경오염을 예방하는 효과도 뛰어난 팜한농의 한번에측조가 전국 평가회에서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팜한농이 지난 8월 말 전북 부안을 시작으로 10월 중순까지 전국 30개 시군의 40 개 포장에서 100% 코팅 측조비료 한번에측조전시포 평가회를 잇달아 열고 있다.

한번에측조는 질소, 인산, 칼리 입자를 100% 특수 코팅 처리해 용출 속도를 세밀하게 조절한 용출제어형 비료(CRF, Controlled Release Fertilizer). 작물 생육시기에 맞춰 필요한 만큼의 양분을 지속적으로 공급해주기 때문에 이앙 시 단 1회 처리로 수확할 때까지 더 이상 비료를 주지 않아도 된다. 1,000제곱미터(m2)당 사용량도 일반 완효성 비료의 절반인30kg에 불과해 운반 및 시비 과정의 노동력을 획기적으로 절감할 수 있고, 부영양화 등의 환경오염을 예방하는 효과도 뛰어나다.


2일 충남 보령에서 수도 재배 농업인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평가회에서 팜한농은 한번에측조와 일반 완효성 비료를 사용한 벼의 생육 상태와 등숙률을 비교 조사한 결과를 발표했다. 특히 비료 사용량 및 노동력 절감 효과가 획기적인 한번에측조의 우수성을 눈으로 확인할 수 있게 한번에측조와 일반 완효성 비료를 살포한 논의 벼를 비교 전시해 큰 호응을 얻었다. 평가회에 참석한 농업인들에 따르면 “‘한번에측조를 사용한 벼의 엽색이 진하고 이삭 수도 많다, “‘한번에측조는 이앙할 때 한 번만 사용해도 벼 수확량이 보증된다고 한다.


 

한번에측조를 사용한 충남 보령시 주산면의 이종길 씨는 원래 사용하던 비료의 딱 절반만 사용했는데 미질도 좋아지고 수확량 차이도 없었다, “100% 코팅 비료라 미분과 기계 막힘 걱정 없이 측조시비할 수 있어 편리했다고 말했다.

 

팜한농은 농업 생산성을 향상시키고 환경보호에도 효과적인 용출제어형 비료(CRF)를 더 많은 농업인이 사용할 수 있도록 우리 농업 환경과 재배 작물에 맞게 용출 패턴을 달리한 용출제어형 비료을 지속적으로 개발·보급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포토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