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09 (수)

  • 구름조금동두천 -0.7℃
  • 구름조금강릉 5.7℃
  • 구름많음서울 0.7℃
  • 구름조금대전 1.9℃
  • 구름많음대구 3.8℃
  • 구름많음울산 5.4℃
  • 구름많음광주 2.2℃
  • 구름많음부산 5.3℃
  • 흐림고창 1.0℃
  • 흐림제주 5.3℃
  • 구름많음강화 -0.9℃
  • 구름많음보은 1.2℃
  • 구름많음금산 1.5℃
  • 흐림강진군 4.7℃
  • 흐림경주시 4.7℃
  • 흐림거제 4.5℃
기상청 제공

축산

가야육종, 한돈혁신센터 발전기금 5백만원 전달

최영렬 대표, 한돈혁신센터, 한돈산업 발전의 이정표 되길


가야육종(대표 최영렬)은 지난 09일 대한한돈협회를 방문하여 하태식 한돈협회 회장에게 한돈혁신센터건립을 위해 써달라며 5백만원의 발전기금을 쾌척했다.

 

이날 최영렬 대표는 기금을 전달하면서 돈가하락의 어려움 속에서도 체계적인 양돈교육과 인재 육성은 지속가능한 한돈산업을 위해 꼭 필요하다, “한돈혁신센터가 한돈산업의 새로운 이정표가 되는데 작지만 도움이 되고자 기금을 전달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에 한돈협회 하태식 회장은 한돈혁신센터 건립에 모아주신 뜻에 깊은 감사드린다며, 한돈혁신센터가 농가들에게 냄새없는 친환경 농장 모델을 제시하여, 한돈농가의 기술교육은 물론 경종농가 및 소비자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한돈산업의 이미지를 개선하는 대표 모델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화답했다.

 

가야육종은 부경양돈농협의 자회사로 지난 20년간 국내 제일의 전문종돈장으로 자리매김해왔다. 2013년 가야유전자연구소가 농촌진흥청 우수정액처리업체로 선정된데 이어 2015년과 2016년 산청 종돈장과 고성종돈장이 우수종돈장 인증을 잇따라 획득함으로써 우수 유전자원의 보급과 함께 전문성과 청정성이 뒷받침된 고품질의 종돈 생산능력을 입증해왔다.

또한 돼지개량네트워크사업과 골든시드프로젝트 등 정부 사업에도 주도적으로 참여, 국내 한돈산업의 미래를 밝혀줄 육종기업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포토뉴스



배너